2019년06월27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보건대 최초 부설병원 개원 대구보건대학
[ 2010년 03월 24일 03시 17분 ]
대구보건대학(총장 남성희)은 전국의 보건특성화 대학 중 최초로 부설병원을 개원, 25일부터 본격적인 진료에 돌입한다고 24일 밝혔다.

대구광역시 북구 동천동 칠곡 3지구에 들어선 대구보건대학병원(원장 김한수)[사진]은 지하 2층, 지상 8층, 연면적 4800여㎡ 규모에 총 21실 97병상을 갖추고 25일 개원식과 함께 진료를 시작한다.

대구보건대학병원은 내과와 정형외과, 재활의학과, 영상의학과, 진단검사의학과 등을 갖춘 전문재활병원이다.

특히 지난해 말 계명의대 학장 출신인 정형외과 강창수 박사를 석좌교수로 초빙한 것을 비롯해 비롯, 재활의학과에 심재호 박사(고대의대), 정형외과 강규헌 박사(계명의대), 내과 송영두 교수(영남의대)등 유능한 의료진을 초빙해 완벽한 세팅을 마쳤다.

김한수 병원장은 “종합검진센터와 중앙수술실, 임상검사실, CT실, 회복실, 조제실, 물리치료실 등 종합병원에 버금가는 시설을 완비했다”고 소개했다.

특히 김 병원장은 “물리치료, 장애치료, 인지치료, 수(水)치료 시스템 등 다양한 치료센터를 갖춰 국내 최고 수준의 재활전문병원을 지향한다"고 말했다.

또 병원 1층은 환자 휴식공간과 카페, 환자들과 보호자를 위한 무료 뷰티 헤어실 등을 갖추고, 8층에는 40㎡~66㎡규모의 특실 4곳을 마련해 종합병원과 비교해 손색이 없다.

김한수 병원장은 “대학병원과 함께 앞으로 우리대학은 글로벌 의료교육의 허브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대구보건대학병원은 전국 보건대학 중 대학부설병원을 처음으로 보유하게 됐으며 학교기업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김도경기자 kimd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건보공단 김선옥 연구조정실장·홍무표 인력지원실장 外
김홍주 근로복지공단 동해병원장 취임
심평원 배경숙 인재경영실장·김민선 급여정보개발단장 外
아스트라제네카, 구세군자선냄비본부 1000만원
정진호 교수(서울대병원 피부과), 세계피부과연맹 아·태지역 이사
삼성서울병원 장성아·최준영 교수, 방사선의학 웹진 우수연구자상
최영현 前 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장, 한국신약개발조합 자문교수 위촉
김진구 교수(건국대병원 정형외과), 제6대 명지병원장
은평성모병원, 지역주민 생명 구한 한송이 간호사 표창
강균화·정희정·남기남·고민조 약사, 한국병원약사회 표창
대한암학회 허대석 회장(서울대병원 종양내과)·양한광 이사장(서울대병원 외과)
진윤태 교수(고대안암병원 소화기내과), 아시아염증성장질환학회 회장 취임
장영준 의료법인 메디피아 이사장 장모상
권덕주 효산의료재단 안양샘병원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