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0월26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일약품 뇌졸중 신약 '임상시험 계획' 승인
식약처, PARP 계열약물 세계 두번째 임상 진행
[ 2013년 05월 16일 21시 34분 ]

제일약품(대표이사 사장 성석제)은 자체 개발 중인 뇌졸중 치료제 합성신약 ‘JPI-289’에 대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국내 임상시험계획 승인을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JPI-289’는 뇌 허혈(Brain ischemia)로 인한 DNA 손상 및 신경세포 사멸에 관여하는 PARP (Poly ADP-Ribose Polymerase) 효소 저해제다. 일본 미쯔비시社의 MP-124에 이어 세계 두 번째로 임상이 진행된다.

 

회사는 이 제품에 대해 서울아산병원에서 임상 1상 및 초기효력 시험을 완료한 후, 라이센스 아웃으로 글로벌 파트너와 다국가 임상시험을 진행할 계획이다. 최종 2017년 신약 탄생이 전망된다.

 

현재까지 뇌졸중에 대해 허가 받은 치료제는 혈전용해제인 tPA(tissue Plasminogen Activator)로 그 외에는 전무한 실정이다.

 

제일약품 중앙연구소 김정민 소장은 “JPI-289가 동물실험에서 탁월한 뇌졸중 예방 및 치료효과를 보였다. 재 관류 10시간 경과 후에도 그 효과가 유지됐기 때문에, 임상에서 tPA와 병행 요법을 통해서도 뇌 경색 발생 후 수시간 경과된 환자 치료에 기대를 걸 수 있다”고 밝혔다.

 

한편, JPI-289는 현재 미국, 유럽 등 세계 10여 개국에 특허 출원 및 등록이 진행되고 있다.

이영성기자 lys@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제일약품, 판매대행 '탈피' 신약개발 '시동'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권정택 교수(중앙대병원 신경외과), 대한신경외과학회 차기 이사장
임석아 교수(서울대병원 내과), 제19회 보령암학술상
인하대병원 이문희 교수·김덕순 책임간호사,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조재철 교수(울산대병원 혈액내과), 모친상 부의금 100만원 발전기금
김재휴 광주보훈병원장, 대한병원협회 이사 보선
정석원 교수(건국대병원 정형외과), 대한정형외과학회 국제학술대회 SICOT’93 학술본상
김진성 교수(서울성모병원 신경외과), 대한척추신경외과 임상학술대상
박용천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이사장(한양대 구리병원), 세계정신의학회 동아시아지부 대표 당선
황현용 교수(고신대복음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제27회 의당학술상
이진호 자생한방병원장, 서울지방경찰청장 감사장
홍준표 교수(서울아산병원 성형외과), 美성형외과학회 주관 말라니악 강연
김권배 계명대학교 동산의료원장, 한독학술경영대상
김종윤 대한병원협회 기획정책본부장 모친상
이명덕 가톨릭의대 명예교수·안제환 안정형외과의원 원장·송섭 미국 검안과의원 대표·심종걸 심종걸내과의원 원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