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8월18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亞 최대 국제보건의료행사로 '의료한류' 확산
내일 ‘Medical Korea & K-Hospital’ 개막, 굵직한 성과 기대
[ 2016년 10월 19일 13시 10분 ]

아시아 최대 국제 보건의료 행사가 서울에서 개최된다. 무엇보다 민관 합동으로 열리는 만큼 정책과 산업을 아우르는 시너지가 기대된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대한병원협회가 공동 주최하고, 보건복지부가 후원하는 ‘Medical Korea & K-Hospital Fair 2016’이 오는 20일부터 22일까지 서울 COEX에서 열린다.

 

해외 보건부 고위관계자, 의료기관, 의료기기 등 관계자 2만 여명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이번 행사는 의료한류를 세계에 확산시킬 수 있는 좋은 계기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글로벌 헬스케어의 미래 : 혁신, 융합, 그리고 창조를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각국 정부 간 회담, 전시회, 컨퍼런스, 비즈니스 미팅 등 다채로운 행사로 꾸려질 예정이다.

 

먼저 바레인, 카타르, 몽골, 베트남, 루마니아, 우즈베키스탄 등 해외 고위 보건의료 관계자들과 양자회담이 예정돼 있다.

 

이 자리에서는 바레인과 건강보험정보시스템 진출을 논의하는 등 한국의료의 해외진출과 관련한 논의가 이뤄질 전망이다.

 

해외시장 판로 개척을 위한 비즈니스 미팅도 개최된다. 중국, 베트남, 우즈벡 등 총 13개국에서 80여명의 바이어가 국내 병원 및 전시 참가자 등과 1:1 비즈니스 미팅을 갖는다.

 

전시관에서는 우리나라가 경쟁력을 보유한 보건의료기술을 소개하고, 체험행사 등을 통해 한국의료의 우수성을 홍보한다.

 

180여개 업체에서 366개 부스가 설치되는 병원의료산업전시관에서는 영상의학 및 진찰진단용 기기 등 보건산업 분야의 최신 제품, 신약개발 등 각 테마별 홍보 부스가 운영된다.

 

한국의료 특별메디컬 코리아관에서는 ICT 기술기반 디지털 의료, 웨어러블 기기 등 최신 의료기술을 체험할 수 있다.

 

의료국제화 정책 및 비즈니스 이슈등 컨퍼런스를 통해 글로벌 헬스케어와 관련한 주요 이슈에 대한 국내외 전문가들의 토론의 장()도 마련돼 있다.

 

이 컨퍼런스에는 독일 함부르크대학교 정치학과 인그리드 슈나이더 교수, 연세대학교 보건행정학과 진기남 교수 등 국내외 총 9명의 연자가 국제 의료관광 정책 변화 등에 대해 논의한다.

 

부대행사로 글로벌 헬스케어 유공포상 시상식 및 나눔의료 기념행사도 개최된다.

 

외국인환자 유치 활성화 및 한국의료 해외진출에 기여한 자를 격려하기 위해 마련된 이번 시상식에서는 해외환자 유치 활성화에 기여한 세브란스병원이 대통령 표창을 받는다.

 

국제사회에 기여하기 위해 시행하고 있는 나눔의료 사업을 통해 성공적으로 치유된 페루 소녀와 그 가족들을 초청해 격려하는 행사도 함께 시행한다.

 

보건복지부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세계 속에 한국의 의료한류가 확산되고 국제적 인지도가 제고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대진기자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메르스·지진 등 극복 최적 의료기관 건축물 기준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새나래병원, 조선대병원에 응급체외순환장치(ECMO)
한국애브비 면역학사업부 총괄 박영신 전무
한승석 서울대병원 교수, ‘젊은 연구자상’
서울시의사회 의학상, 저술상 김은경 교수(연세의대)-개원의학술상 윤창연·변건영·박용지 원장外
메드에듀센터, 충북대병원 발전기금 100만원
의정부성모 신생아 집중치료 지역센터 전담전문의 초빙
전영수 교수(강동경희대병원 정형외과), 대한고관절학회 최우수 포스터상
인제대 의약부총장 겸 백중앙의료원장 이병두 교수·상계백병원 조용균 원장 연임
유혜영 前 대한의사협회 감사(강남구의사회) 장남
임원호 원장(서울이비인후과의원) 장남
을지대병원 유혜민 교수(내분비내과), 마르퀴즈 평생공로상
고상배 교수(서울대병원 신경과), 美신경중환자학회 이사
김주은 서울의원 원장(강북구의사회) 장녀
고창만 연세대 원주의대 교수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