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8월19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특검 “최순실 프로포폴 중독성 조사”
[ 2016년 12월 29일 10시 37분 ]

"김영재 원장의 프로포폴 불법 처방 의혹도 조사 대상이다. 비선 진료·대리 처방 의혹이 있는 김영재 원장(김영재의원)의 사무실 등을 오늘(28일) 압수수색했으며 프로포폴 투약이 사실로 확인될 경우 최 씨에게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적용한다."
 

특별검사팀 이규철 대변인(특검보)은 28일 브리핑에서 이 같이 소개. 앞서 지난 12월16일 최순실 게이트 국회 국조특위 현장 조사에서는 최 씨가 2013년 10월부터 올해 8월까지 136회 병원을 방문해 매번 프로포폴을 맞았다는 증언이 나오면서 마약에 중독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됐고 이외 진료기록부 등에 최 씨가 가명을 사용한 것도 의료법 위반으로 처벌 대상이 될 수 있음이 확인. 
 

이 특검보는 “최순실씨의 프로포폴 관련 부분은 압수수색한 결과를 종합해 추후 검토할 예정이며, 프로포폴 투약이 사실로 확인되면 최 씨에게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적용할 것”이라고 설명.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김도경기자 kimd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보라매 "내실경영 기반 상급종합병원 도전" (2017-01-02 05:49:13)
세월호 당일 靑 근무 조여옥 대위 출국 금지 (2016-12-28 18:4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