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1월21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동경희대, 베트남 청각장애 여아 ‘인공와우수술’
[ 2017년 01월 04일 17시 03분 ]


강동경희대병원(병원장 김기택)은 최근 선천성 청각장애를 가진 베트남 어린이에게 청력향상을 돕는 인공와우수술을 성공적으로 실시했다고 4일 밝혔다.
 

인공와우수술을 받은 린단(Linh Dan, 6세·여)은 선천성 청각장애로 지난 8월 병원이 한국국제기아대책기구, 효성그룹과 함께 한 현지 의료봉사로 인연을 맺었다.
 

병원은 지난해 12월 린단을 초청해서 8가지 청력검사 및 신경반응검사 등 정밀검사를 진행했고 고도난청 진단이 나오자 왼쪽 귀에 인공와우수술을 시행하기로 결정했다.
 

인공와우수술은 보청기로 효과가 제한적인 경우 인공와우장치를 귀 뒤쪽 피부 밑에 이식, 달팽이관에 전기적 자극을 가해 소리를 듣게 하는 치료법이다.
 

수술을 담당한 이비인후과 변재용 교수는 “린단에게 ‘희망의 소리’를 선사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돼 뿌듯하게 생각한다”며 “청력 향상으로 가족 및 또래 친구들과 소통이 늘어나고 앞으로 자신감을 갖고 건강하게 자라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병원은 지난 2007년 아제르바이잔을 시작으로 2010년 지진피해를 겪은 아이티, 2011년 중국 연변, 2013년 캄보디아, 2015년 네팔 등 지속적인 해외 의료봉사를 해왔으며 향후 기아대책 등 효성그룹과 협력을 통해 베트남 현지 의료지원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윤영채기자 ycyun95@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새해 의료기기 시장, 생체 첨단기술이 선도 (2017-01-05 05:15:00)
최순실 여파 기부 '꽁꽁'···병원들 나눔 '지속' (2017-01-04 16:45:30)
데일리메디 경력기자 모집
바른정당 박인숙 의원, 보건복지위원회 간사
황흥곤 교수(건국대병원 심장혈관내과), 대한심혈관중재학회 회장
최명근 박사, 한인 최초 미국 웨일코넬의대 학장
분당제생병원, 위암수술 권위자 서성옥 박사 영입
대한병원협회 이상도 부회장·안종성 기획이사
임계연 교수(여의도성모병원 영상의학과), 소아영상의학회장 취임
김형지 노인비뇨기요양연구회 회장
채석래 동국대학교 일산병원장外
이영희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장·이강현 원주의대학장
김은기 서울대병원 국제진료센터 의사 조모상
이영욱 약사 부친상·강석홍 약사 빙부상
남지영 대한한의사협회 국제이사 부친상
최상성 의료기관평가인증원 경영기획실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