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6월27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동경희대, 베트남 청각장애 여아 ‘인공와우수술’
[ 2017년 01월 04일 17시 03분 ]


강동경희대병원(병원장 김기택)은 최근 선천성 청각장애를 가진 베트남 어린이에게 청력향상을 돕는 인공와우수술을 성공적으로 실시했다고 4일 밝혔다.
 

인공와우수술을 받은 린단(Linh Dan, 6세·여)은 선천성 청각장애로 지난 8월 병원이 한국국제기아대책기구, 효성그룹과 함께 한 현지 의료봉사로 인연을 맺었다.
 

병원은 지난해 12월 린단을 초청해서 8가지 청력검사 및 신경반응검사 등 정밀검사를 진행했고 고도난청 진단이 나오자 왼쪽 귀에 인공와우수술을 시행하기로 결정했다.
 

인공와우수술은 보청기로 효과가 제한적인 경우 인공와우장치를 귀 뒤쪽 피부 밑에 이식, 달팽이관에 전기적 자극을 가해 소리를 듣게 하는 치료법이다.
 

수술을 담당한 이비인후과 변재용 교수는 “린단에게 ‘희망의 소리’를 선사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돼 뿌듯하게 생각한다”며 “청력 향상으로 가족 및 또래 친구들과 소통이 늘어나고 앞으로 자신감을 갖고 건강하게 자라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병원은 지난 2007년 아제르바이잔을 시작으로 2010년 지진피해를 겪은 아이티, 2011년 중국 연변, 2013년 캄보디아, 2015년 네팔 등 지속적인 해외 의료봉사를 해왔으며 향후 기아대책 등 효성그룹과 협력을 통해 베트남 현지 의료지원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윤영채기자 ycyun95@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새해 의료기기 시장, 생체 첨단기술이 선도 (2017-01-05 05:15:00)
최순실 여파 기부 '꽁꽁'···병원들 나눔 '지속' (2017-01-04 16:45:30)
김윤하 전남의대 부학장, 제주특별자치도지사 표창
반상진 원장(반이비인후과)·정은택 교수(원광대병원)·이영구(한림대병원), 전남의대 자랑스러운 동문상
고영진 교수(서울성모병원 재활의학과), 대한근전도·전기진단의학회 회장 취임
전북대병원 노동조합, 불우환우 후원금 200만원
고려대 기술지주회사, 고대의료원 발전기금 1억
이대목동병원 이주호 교수, 국제비만수술연맹 학술상
서울의대 권준수 교수, 제14회 에밀 폰 베링 의학대상
곽승훈 대구파티마병원 대외협력실장, 대구시장 표창
이제중 교수(화순전남대병원 혈액내과), 한국수지상세포연구회 임상연구자상
김효명 한국건성안학회장(고대 의무부총장)
(주)바이오인프라생명과학 김철우 대표(서울대병원 명예교수), 2017 아스타나 경제포럼 특강
노오규 교수·허재성 임상강사(아주대병원 방사선종양학과), 대한암학회 머크학술상
윤석희 광동제약 광동상사 대표 장모상
정해륜 前 고려대의대 학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