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1월24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내달 추나요법 급여화 시범사업 착수
심평원, 한방병원·한의원 60곳 내외 모집
[ 2017년 01월 11일 11시 45분 ]
최근 보건복지부는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업무보고에서 추나요법 급여 시범사업 등 한의약 건강보험의 보장성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시범사업 선정을 위한 모집 공고를 내고 본격적인 준비에 들어갔다.

심평원은 지난 1월9일부터 오는 20일까지 추나요업 급여화 시범사업에 참여할 기관을 모집한다.

심평원에 신청한 한방병원과 한의원을 대상으로 추나요법 시범기관 심의위원회를 열고 약 60곳 내외로 결정하겠다는 방침이다. 213일부터 약 1년간 시범사업이 진행된다.

수가는 16000~64000원 수준(종별 가산 포함)으로 7억원에서 최대 176000만원의 건강보험 재정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시범사업 목적은 근골격질환을 대상으로 건강보험 보장 범위를 확대하기 위해 진행된다. 국민 의료비 비용경감 및 한방 치료분야 서비스 향상 등을 도모하겠다는 정부의 의지가 담긴 것으로 해석된다.

추나요법은 자동차보험에는 진입한 상태였지만, 건강보험권에는 포함되지 않아 국민적 요구도가 높은 상황이었다.

심평원 관계자는 기존 자동차보험보다 수가를 상향조정해 시범사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급여권 진입을 위해 많은 기관의 참여가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박근빈기자 ray@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韓, 의료계 추나요법 급여화 반대에 '불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외국인환자 우수 유치기관 지정작업 착수 (2017-01-11 12:15:38)
제자 성추행 서울대 치의전원 교수 집행유예 (2017-01-11 10:02:10)
데일리메디 경력기자 모집
연세의대 총동창회 신임회장에 한승경 원장
김상범(외과) 원자력병원 임상중개연구부장
한양대병원 병원 학교, 서울시교육청 감사장
바른정당 박인숙 의원, 보건복지위원회 간사
황흥곤 교수(건국대병원 심장혈관내과), 대한심혈관중재학회 회장
최명근 박사, 한인 최초 미국 웨일코넬의대 학장
분당제생병원, 위암수술 권위자 서성옥 박사 영입
대한병원협회 이상도 부회장·안종성 기획이사
임계연 교수(여의도성모병원 영상의학과), 소아영상의학회장 취임
김형지 노인비뇨기요양연구회 회장
윤동호(전 서울보라매병원장·전 을지중앙의료원장)씨 별세
김은기 서울대병원 국제진료센터 의사 조모상
김병기 선부 한빛의원 원장 부친상-송영섭 울산의대 교수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