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2월23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韓 "한방 피해사례 수집? 의료사고 훨씬 더 많아"
[ 2017년 02월 12일 20시 35분 ]

대한의사협회가 "한의사에게 재활병원 개설권을 주는 것에 반대해 한방 의료행위에 대한 피해사례 수집에 나서겠다"고 천명하자 대한한의사협회가 의료사고 분쟁 조정 건수를 공개하면서 의료계에 대해 정면 반박.

한의협은 "지난 2013년부터 2015년까지 3년간 의료분쟁 조정 신청 현황은 양방이 4374건으로 한의 138건에 비해 무려 31.7배나 많다"면서 "양방은 전체의 87.7%를 차지하는 반면 한의는 2.7%에 불과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주장. 

그러면서 "최근 법 개정에 이르게 할 만큼 사회적인 충격을 준 의료사고와 분쟁이 거의 모두 의사에 의해 일어났음에도 자성은 커녕 한방 치료에 대한 악의적인 폄훼에만 혈안이 돼 있는 의사들은 먼저 스스로를 돌아보고 국민 앞에 사죄하는 마음을 가져야 할 것”이라고 지적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김성미기자 ksm6740@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의협 한특위 "한의사 재활병원 개설권 반대"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보건복지부 응급의료과장 박재찬外
이관우 前서울시의사회 부회장(이관우내과) 장녀
노환규 前 대한의사협회장, 최대집 후보 선대위원장
서울 서초구의사회 고도일회장(고도일병원)
서울 용산구의사회 김원곤 회장(열린보광의원)
서울 마포구의사회 박석준 회장(오세오안과의원)
서울 관악구의사회 서영주 회장(서내과의원)
서울 강남구의사회 황규석 회장(옴므앤팜므성형외과의원)
일동바이오사이언스 이장휘 대표, 식약처장 표창
한창수 교수(고려의대 정신건강의학과), 중앙자살예방센터장
서울 금천구의사회 유용규 회장(남문내과)
복지부 이재란·정영훈·손영래·송준헌·배경택 부이사관 승진
이창욱 서울성모병원 교수(정신건강의학과) 장모상
선우준 교수(분당서울대병원 영상의학과)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