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6월23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韓 "한방 피해사례 수집? 의료사고 훨씬 더 많아"
[ 2017년 02월 12일 20시 35분 ]

대한의사협회가 "한의사에게 재활병원 개설권을 주는 것에 반대해 한방 의료행위에 대한 피해사례 수집에 나서겠다"고 천명하자 대한한의사협회가 의료사고 분쟁 조정 건수를 공개하면서 의료계에 대해 정면 반박.

한의협은 "지난 2013년부터 2015년까지 3년간 의료분쟁 조정 신청 현황은 양방이 4374건으로 한의 138건에 비해 무려 31.7배나 많다"면서 "양방은 전체의 87.7%를 차지하는 반면 한의는 2.7%에 불과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주장. 

그러면서 "최근 법 개정에 이르게 할 만큼 사회적인 충격을 준 의료사고와 분쟁이 거의 모두 의사에 의해 일어났음에도 자성은 커녕 한방 치료에 대한 악의적인 폄훼에만 혈안이 돼 있는 의사들은 먼저 스스로를 돌아보고 국민 앞에 사죄하는 마음을 가져야 할 것”이라고 지적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김성미기자 ksm6740@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의협 한특위 "한의사 재활병원 개설권 반대"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한의료법인연합회 이성규 신임회장(동군산병원 이사장)
원근희 전공의(대구가톨릭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한국정신신체의학회 우수포스터상
연세이충호산부인과 이충호 원장 차녀
신풍제약 마케팅본부장 김혁래 상무
전국의사총연합 이동규(조은맘산부인과)·이수섭(아산재활의학과) 대표
윤승규 교수(서울성모병원 소화기내과), 대한간암학회 회장
국제라이온스협회 전주지역 연합회, 전북대병원 후원금 720만원
정명희 대구의료원 소아청소년과장 차남
김대용 국립암센터 국가암관리사업본부장
강대희 서울의대 교수, 서울대 총장 최종후보
문장일 미국 뉴욕 마운트사이나이대 이식외과 교수 부친상-정도현 한림병원 정형외과 과장 장인상
이현석 경희대병원 전공의 모친상-최수민 강동성심병원 전공의 시모상
이상목 네오팜 대표 장인상-김명주 밝은눈안과병원 부원장 시부상
김종악 대전선병원 본부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