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5월24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알레르기성 결막염 환자 및 진료비 추이(2011~2015년)
[ 2017년 04월 09일 15시 57분 ]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최근 5년 간 건강보험 진료정보를 분석한 결과 매년 약 180만명이 ‘알레르기성 결막염’으로 진료를 받았다. 환자 1인당 진료비용은 약 2만8000원이었다. 알레르기성 결막염의 전반적인 양상은 3월부터 5월까지 환자가 증가한 후 소강상태를 보이다가 가을에 반등했다.


특히 지난해 환자 5명 중 1명은 10세 미만 소아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전 연령구간에 걸쳐 여성환자가 더 많았다.


10세 미만 소아 환자는 37만4000명으로 전체 진료인원의 20.4%를 차지했고, 뒤를 이어 10대 15.6%, 30대 13.1%, 40대 12.8% 순이었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연평균 진료인원이 가장 많은 지역은 대전광역시이며 5년 간 진료인원이 가장 많이 증가한 지역은 충청남도로 조사됐다.


인구 10만명 당 환자(5년 평균)가 많은 지역은 대전광역시 4369명, 광주광역시 4116명, 제주특별자치도 4115명으로 집계됐다. 반면 환자가 적은 지역은 경상북도 2502명, 대구광역시 2663명이었다. 충청남도와 전라북도의 ‘2015년 인구 10만명 당 진료인원은 각각 3873명, 3484명이며, 2011년 대비 552명, 317명씩 늘어나 다른 지역에 비해 증가인원이 많았다.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데일리메디 dailymedi@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한신경외과의사회, 의협 투쟁기금 2000만원
이대목동병원 허연주 교수, 대한외과학회 젊은 연구자상 우수상
지종현 교수(인하대병원 신장내과), 대한신장학회 우수연구자상 및 포스터상
서울대병원 이은봉 교수, 대한류마티스학회 학술상
이혜연 임상병리사(전북대병원 핵의학과), 대한핵의학기술학회 우수학술상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진충현 과장
이태호 로즈마리병원장,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김남호 교수(전남대병원 신장내과), 대한신장학회 제34대 회장
인하대병원 박원 임상시험센터장(류마티스내과), 대한류마티스학회 회장
김승희 의원, '입법 및 정책개발 우수 국회의원'
김진백(일반외과) 속초의료원장
오재훈 가가성형외과 원장 모친상
임진우 강북삼성병원 심장센터 설립자 겸 초대소장 별세
김영근 성우메디칼 대표 장모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