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12월14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공공의료 강화 위해 서울시립대가 서남의대 인수”
김인호 의원 “1000만 시민 평생건강관리체계 구축 위해 필요”
[ 2017년 05월 10일 11시 45분 ]

서울시가 공공의료 질 강화를 위해 서남대학교 인수에 속도를 내야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서울시의회 김인호 의원(더불어민주당, 동대문3)[사진]은 최근 성명을 통해 “의대를 갖춘 서남대를 인수하게 되면 1000만 시민을 위한 공공의료체계가 강화된다”고 전했다.
 

김 의원은 2014년 4월 ‘서울시립대학교 의과대학 설립 촉구건의안’을 대표발의 하는 등 서울시의 공공의료서비스 질을 높이기 위해 시립대학에 의과대학을 설립해야 한다고 주장해왔다.
 

특히 김 의원은 서남대 의대를 인수할 경우 서울시 13개 시립병원과 연계해 양질의 공공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고 의료취약 계층을 위한 의료복지 혜택도 강화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김 의원은 “감염, 정신. 응급 분야의 자체 공공의료인력을 양성하는 것은 물론 지역간 협력을 통한 상생 발전과 낙후지역 의료사각지대를 해소하고 나아가 농·생명 분야와의 융합 시너지효과도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2015년 10월 김 의원 주관으로 서울시의회가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시립대 의과대학 설립’ 찬성 의견이 57.4%, 반대의견은 20.4%로 찬성 의견이 2배 이상 높게 나타난 바 있다.
 

김 의원은 “서울시민의 평생건강관리체계 구축을 위해서는 공공의료체계의 질적 향상이 꼭 필요하다” 며 “의과대학을 갖춘 시립대학이 그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윤영채기자 ycyun95@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서울시립대·삼육대, 서남의대 인수 '산 넘어 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주웅 이대목동병원 공공의료사업센터장(산부인과), 공공의료포럼 복지부장관상
양철우 교수(서울성모병원 신장내과), 보건의료기술진흥 유공 국무총리상
김선종 이화여대 임상치의학대학원장(구강악안면외과), 보건의료기술진흥 유공 복지부장관상
고려대학교, 의무기획처장 박종웅 교수(정형외과)·연구교학처장 오상철 교수(혈액종양내과)
강릉아산병원, 저소득층 자녀 교복비 1000만원
이기열 교수(고대안산병원 영상의학과), IWPFI(국제폐기능영상의학회) 한국 대표위원
대한남자간호사회 제2대 손인석회장 취임
질병관리본부 은성호 기획조정부장·나성웅 긴급상황센터장 外
조석구 교수(서울성모병원 혈액내과), 한국실험혈액학회 초대회장 취임
어준선 안국약품 회장, 혜정장학회 기금 12억 출연
광동제약 김영목 상무 外
이기형 고대의료원장, 대한병원협회 부회장 선임
성재훈·이호준 교수(성빈센트병원 신경외과), 대한뇌혈관내수술학회 우수구연학술상
최우철 서울베스트안과 원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