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8월24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주식시장 주도주, 에너지·금융에서 IT·헬스케어 전환”
[ 2017년 08월 02일 12시 13분 ]
미국의 약가 인하 이슈로 성장세가 주춤했던 글로벌 헬스케어 업종이 회복세를 타면서 하반기에 주가 상승이 기대된다는 전망이 제기.
 
지난 1일 금융투자협회에서 개최된 글로벌 헬스케어펀드 현황 및 전망 간담회에서 한화자산운용 솔루션사업본부 김종육 책임매니저는 “헬스케어 업종의 주가상승 견인 뿐 아니라 구조적 성장으로 시장 자체가 확대되는 흐름이 커지고 있다”고 설명. 김종육 책임매니저는 “헬스케어에서 60% 이상의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제약·바이오 기업이 활발한 M&A를 진행하고 있고 신약 승인건수도 많을 것으로 예상돼 주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전망.
 
이어 “중국을 비롯 글로벌 GDP의 74%에 해당하는 국가가 고령화 사회로 진입한 바 선진국의 헬스케어 시장 확대와 신흥국의 신규 시장 형성 등으로 구조적 성장도 기대된다”라고 강조.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한해진기자 hjha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간호인력 인건비 등 간호 수가 신설돼야” (2017-08-03 17:56:00)
휴가철 환자알선·후기조작 성형외과 '주의' (2017-07-31 16:47: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