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8월24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복지부 “적정수가 보장 이행 위한 특위 신설”
노홍인 국장, 의협 방문 간담회···"의료계와 소통 정책 추진" 약속
[ 2017년 08월 11일 18시 50분 ]

문재인 케어에 대한 의료계의 분노가 걷잡을 수 없이 커지자 보건복지부가 적정수가 보장 이행을 위해 특별 기구를 신설하겠다며 진화에 나섰다.
 

보건복지부 건강보험정책국 노홍인 국장은 지난 10일 대한의사협회를 찾아 “보장성 강화 대책의 실제 이행에는 의료계의 협조가 절대적으로 필요하다”면서 “저수가 형태의 급여 전환은 없을 것이며, 대통령의 적정수가 보장 약속을 이행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의료계의 참여가 보장되는 특별 논의 기구를 신설해 보장성 우선순위와 적정수가 보전 방안 등이 마련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의료계와의 소통 강화 의지를 피력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복지부는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대책’에 대한 정책 방향을 설명하고 의료계와의 소통과 협조를 요청했다.
 

이에 대해 대한의사협회 추무진 회장은 “이번 건강보험 보장성 정책에 대해 의사 회원들의 우려와 불신이 높다”고 지적했다.

추 회장은 “비급여의 급여 전환에 앞서 기존 급여 항목들의 저수가 문제를 반드시 해소해 의료계의 신뢰를 우선 회복해야 하고 급여 전환되는 비급여 항목에도 적정수가를 보장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특히 “정책을 구체화하기 전에 특별 논의기구를 마련해서 의료계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고 반영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도경기자 kimd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재원 등 반발 커지는 醫心···정부, 달래기 ‘전전긍긍’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0대 女임상병리사 "성추행 당했다" 70대 병원장 고소 (2017-08-11 19:28:46)
40억 횡령·배임 기소 백낙환 前인제학원 이사장 1심 실형 (2017-08-11 18:3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