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8월24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0대 女임상병리사 "성추행 당했다" 70대 병원장 고소
경찰, 수사 착수
[ 2017년 08월 11일 19시 28분 ]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70대 병원장이 같은 병원에 근무하는 20대 임상병리사를 1년 가까이 상습적으로 성추행했다는 고소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1일 광주 남부경찰서에 따르면 병원장인 의사 A(73)씨가 임상병리사 B(22·여)씨를 성추행했다는 내용의 고소장이 경찰에 접수됐다.
 

A씨는 지난해 6월부터 최근까지 병원 안 여러 장소에서 B씨의 몸을 만졌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수사가 시작되자 A씨는 "친밀감의 표시였다"고 범행을 부인했다.


그는 경찰이 휴대전화 녹음파일 등 증거물을 제시하자 혐의를 일부 시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병원 직원 등을 상대로 추가 조사를 마무리해 사건을 다음 주께 검찰로 송치할 예정이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연합뉴스 hs@yna.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치료과정 중 환자가 뱉은 ‘침·가래’도 의료폐기물 해당 (2017-08-12 06:17:30)
복지부 “적정수가 보장 이행 위한 특위 신설” (2017-08-11 18:50: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