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2월24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건강생활서비스, 의료행위 판단시 그레이존 줄여야”
[ 2017년 09월 11일 20시 33분 ]

"건강생활서비스의 의료행위 여부 판단 과정에서 발생하는 그레이존(Gray Zone : 어느 영역에 속하는지 불분명한 부분)을 줄일 수 있도록 판결이나 유권해석이 필요하다." 보험연구원 조용운 연구위원은 11일 ‘건강생활서비스와 의료행위 그레이존 검토’를 주제로 한 보고서를 통해 이 같이 주장.
 

조용운 연구위원은 “최근 건강생활서비스 제공 행위가 의료행위에 해당하는지에 대한 관심이 많은 상태에 있으나 그 자체가 복합적이어서 판단이 어려운 상황”이라며 “그레이존을 줄일 수 있는 판결과 유권해석이 필요하다”고 강조.
 

조 연구위원은 “법규와 판례는 특정 서비스의 의료행위 해당 여부를 치료 목적 여부와 위해도를 기준으로 판단하고 있는데 그 기준이 정비돼 있지 않은 부분이 있어 그레이존이 발생하고 있다”고 지적. 그는 “만성질환자가 아닌 대사증후군을 가진 자가 의료기기에 해당하지 않는 모바일 앱 및 개인용 건강관리기기 등을 이용해 스스로 자신의 건강위험도 평가 및 건강수준 계층화 결과를 산출하는 것과 함께 이런 앱 기기 등의 기능을 제공하는 것이 의료 목적이고 위해한지에 대한 유권해석이나 판결이 필요해보인다”고 설명.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윤영채기자 ycyun95@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 노원구의사회 조문숙 회장(제민통합내과·정형외과)
서울 서대문구의사회 임영섭 회장 연임
보건복지부 응급의료과장 박재찬外
이관우 前서울시의사회 부회장(이관우내과) 장녀
노환규 前 대한의사협회장, 최대집 후보 선대위원장
서울 서초구의사회 고도일 회장(고도일병원)
서울 용산구의사회 김원곤 회장(열린보광의원)
서울 마포구의사회 박석준 회장(오세오안과의원)
서울 관악구의사회 서영주 회장(서내과의원)
서울 강남구의사회 황규석 회장(옴므앤팜므성형외과의원)
한창수 교수(고려의대 정신건강의학과), 중앙자살예방센터장
서울 금천구의사회 유용규 회장(남문내과)
이창욱 서울성모병원 교수(정신건강의학과) 장모상
선우준 교수(분당서울대병원 영상의학과)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