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6월22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조교 성추행 前 서울대 치대 교수, 항소심도 유죄
법원 "강제추행 인정한 징역 1년6월 집행유예 2년 원심 정당"
[ 2017년 09월 13일 10시 17분 ]

전 서울대 치의학전문대학원(치전원) 교수가 연구실 조교를 강제 추행한 혐의로 항소심에서도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A씨는 2014년 9월 교내 연구실에서 연구실 조교인 B씨에게 통계 프로그램 사용법을 알려주던 중 허벅지를 만진 혐의를 받았다.


B씨의 업무 실수를 지적하며 손가락으로 피해자의 복부를 서너 차례 찌르고, 회식 후 술에 취한 B씨를 여러 차례 강제 추행한 혐의도 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항소2부(이우철 부장판사)는 13일 전직 교수 A씨에게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업무상 위력 등에 의한 추행) 혐의로 1심과 동일하게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사회적·경제적·정치적인 지위나 권세를 이용해 상대방의 의사에 반하는 유형력을 행사하는 경우 강제추행으로 볼 수 있다”며 “강제추행 내지 업무상 위력에 의한 추행을 인정한 원심 판단은 정당하다”며 A씨의 항소를 기각했다.


이어 “B씨는 교수인 A씨로부터 추행을 당하면서도 연구실 내 관계나 자신의 학업 등 때문에 적극적으로 표현하지 못한 것”이라며 “사건에 대해 침묵했다고 해서 A씨의 행위를 받아들일 의사 있었다고 보기는 어렵다”고 판단했다.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박다영기자 allzer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원근희 전공의(대구가톨릭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한국정신신체의학회 우수포스터상
연세이충호산부인과 이충호 원장 차녀
신풍제약 마케팅본부장 김혁래 상무
전국의사총연합 이동규(조은맘산부인과)·이수섭(아산재활의학과) 대표
윤승규 교수(서울성모병원 소화기내과), 대한간암학회 회장
국제라이온스협회 전주지역 연합회, 전북대병원 후원금 720만원
정명희 대구의료원 소아청소년과장 차남
김대용 국립암센터 국가암관리사업본부장
강대희 서울의대 교수, 서울대 총장 최종후보
CJ헬스케어 본사
김민경 연구원(국립암센터 암중개연구과), 진단유전학회 우수연제상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감사실 김옥봉 1급 승진 外
김종두 前 가천대길병원 비서실장 장인상
김종악 대전선병원 본부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