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9월24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의사들이 생각하는 아스피린 '심혈관질환 예방'
[ 2017년 12월 05일 13시 10분 ]

의사들이 생각하는 아스피린 120년 역사 중 가장 의미 있는 일은 ‘심혈관질환 예방효과 입증’으로 조사. 바이엘코리아(대표이사 잉그리드 드렉셀)는 아스피린 합성 120주년을 기념해 소화기내과, 심장내과 교수 등을 포함한 전문의 375명을 대상으로 아스피린에 대한 인식조사를 진행.


아스피린 역사 중 가장 의미 있었던 일을 묻는 질문에 10명 중 7명이(73.3%) "아스피린의 심혈관질환 예방 효과 입증"을 언급. 아스피린 관련 주목할 만한 연구결과 역시 ‘아스피린의 심혈관질환 예방 입증’이 18.3%로 1위를 차지. 이 외에도 아스피린 관련 중요 연구결과로 ‘심혈관질환 2차 예방‘(14%), ‘혈소판 응집 억제’ (6.6%), ‘항암 관련 연구’(6.1%) 등이 꼽혀.


설문에 참여한 분당제생병원 순환기내과 조상균 교수는 “아스피린 120년 역사와 그 의미를 돌아볼 수 있는 조사였다”면서 “해열 및 진통제로만 알려졌던 아스피린이 심혈관질환 예방약으로 널리 사용되기 시작했듯이 앞으로도 많은 연구를 통해 인류 건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 바이엘 심혈관질환치료제사업부 이진아 총괄은 “‘아스피린’ 하면 바이엘이 가장 많이 연상된다는 결과가 고무적”이라며 “바이엘 아스피린 제품에 대한 높은 인지도와 신뢰도를 확인할 수 있었다”고 의미를 부여.

백성주기자 paeksj@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아스피린 끊으면 심근경색·뇌졸중 유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송민호 충남대병원장, 행안부장관 표창
최문희 과장(인천병원 진단검사의학과), 근로복지공단 선정 올해 최고의사 닥터 컴웰(Dr. COMWEL)
장승호 교수(원광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GSK 신진의학자상
제1회 머크350 미래연구자상 원소윤 박사(충북의대) 外 2명
김옥경 서울대병원 코디네이터 복지부장관 표창
고태성 서울아산병원 어린이병원장
이석범 교수(단국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국무총리 표창
이은소 교수(아주대병원 피부과), 세계베체트병학회 학술이사 추대
대한의사협회 김대하 홍보이사·조승국 공보이사
최경효 교수(서울아산병원 재활의학과), 대한임상통증학회 이사장
유희석 교수(아주대병원 산부인과), 日 부인종학회 명예회원 위촉
김근창 천안우리병원 부원장 장인상
이상철 고려이비인후과 원장 장인상
이재원 부여성요셉병원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