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9월22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대구로 임채승 교수, 진단기술 '최우수상'
[ 2018년 01월 14일 14시 11분 ]

고대구로병원 진단검사의학과 임채승 교수[사진 左]가 최근 (주)제우스에서 주최한 '혁신적 진단 플랫폼 기술 개발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임채승 교수가 개발한 '조혈모세포수 측정을 위한 고감도 CD34 항체키트'는 이번 공모전에서 진단 플랫폼 기술로 인정받았다.


임 교수는 조혈모세포수 측정을 위해 채취한 혈액에 염색약을 넣어 개체 수를 확인할 때 정밀도를 높일 방법으로 바이오용 양자점을 활용했다.


이번에 개발된 항체키트는 기존 형광 염색법인 PE나 FITC에 비해 세포감지 능력이 뛰어날 뿐만 아니라 판독력도 끌어올렸다는 평가다.


임채승 교수는 "진단의학에서 핵심소재중 하나인 양자점을 활용한 연구로 질병 진단기술을 한단계 높이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말라리아, 뎅기열, 인플루엔자 등 다른 바이러스의 진단 키트 추가 연구개발도 계획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박다영기자 allzer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