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0월20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남 지지받는 유일한 후보로 서울시장 도전"
더불어민주당 전현희 의원
[ 2018년 02월 04일 16시 12분 ]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전현희 의원(강남 을)이 4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서울시장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전현희 의원은 최초의 치과의사 출신 변호사라는 타이틀을 가지고 있으며 18대 국회의원을 지냈다.
 
전 의원은 이날 기자간담회에서 "이번 지방선거는 반드시 낙승을 기대할 만큼 쉬운 선거가 아니기 때문에 당 입장에선 경쟁력 있는 후보를 내세워야 한다"고 주장했다.
 

서울시장 경선의 다크호스가 되겠다는 의지도 내비쳤다.
 

전 의원은 "지금 민주당 모든 후보들이 강남권에서 취약하다"면서 "강남권에서 표를 받지 못한다면 확실한 압승을 거두기 어렵다"라고 말했다.
 

자신의 지역구이자 민주당이 약세를 보이고 있는 지역인 강남권 표 확장력을 중점으로 자신의 출마 당위성을 피력한 것이다.
 

전 의원은 또 "지난 20대 총선에서 선거 초반 상대 후보에게 20% 가량 압도적으로 뒤지고 있었다. 모두가 불가능이라고 출마를 말렸다"면서도 "선거 초반의 낮은 인지도와 지지율을 극복하고 강남에서 24년만에 민주당 국회의원이 됐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이어 "현재 지지도 1위인 박원순 시장과 강남권에서 투표를 했을 때 대부분 전현희가 이긴다고 할 것"이라며 "민주당의 확실한 승리, 필승 카드의 책임감으로 여기에 섰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문재인 정부의 성공적인 국정 운영 파트너가 되겠다는 각오도 내비쳤다.

정숙경기자 jsk6931@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 3인 의협 방문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한전공의협의회 김일호상 수상자, 서울대병원 안치현 전공의·이상형 대위
배우 장동건·고소영 부부, 서울아산병원 소아환자 치료비 1억
유지현 교수(일산백병원 재활의학과) 대한신경근골격초음파학회 우수포스터상
김학선 교수(강남세브란스병원 정형외과), 대한정형외과학회 차기 이사장
대한외상인터벤션영상의학회 초대 회장에 김창원 교수(부산대병원) 취임
추일한 교수(조선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복지부장관상
고상훈 교수(울산대병원 정형외과) 견주 관절 분야 학술업적상
석세일 교수(상계백병원 척추센터) 亞 최초 세계척추측만증학회 평생공로상
김정민 교수(중앙대병원 신경과), 대한뇌졸중학회 우수구연상
성내과의원 김성식 원장 장녀
문창택 교수(건국의대 신경외과교실), 대한신경외과학회 차기 회장
조연수 마나스정신과 원장 부친상
고병석 열린의사회 이사장 부친상
박찬원 목포세안종합병원 대표원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