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5월26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환자 의뢰 병·의원보다 회송 대형병원 수가 훨씬 높아"
[ 2018년 02월 14일 06시 17분 ]

최근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가톨릭대학교 성의회관에서 진행한 ‘의뢰회송 시범사업’ 설명회에서 1, 2차 의료기관 관계자들이 현행 수가체계에 대해 큰 불만을 제기. 전달체계 정립을 위한다면서 오히려 3차 기관 중심으로 수가가 형성됐다는 주장을 편 것.


실제로 1, 2차 의료기관에서 3차 기관으로 의뢰를 할 경우 수가는 1만4000원 수준인데, 반대로 3차 기관에서 회송을 할 경우에는 입원 5만8000원, 외래 4만3000원 수준이기 때문. 


설명회 자리에서 1, 2차 의료기관 관계자들은 “상급종합병원 역할이 너무 커서 이를 축소하는 형태로 전달체계 개편이 이뤄져야 하는데 의뢰수가는 회송수가의 절반에도 못 미치는 상황으로 이는 형평성에 문제가 있다”고 불만을 토로.
 

박근빈기자 ray@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문석 분당서울대병원 교수, 북미소아정형학회 논문상
차바이오텍, 이영욱·최종성 공동대표 체제 변경
한국의료분쟁조정중재원 차기 원장
대한신경외과의사회, 의협 투쟁기금 2000만원
박재신 교수(대구가톨릭대병원 비뇨의학과), 알버트 넬슨 평생공로상
이대목동병원 허연주 교수, 대한외과학회 젊은 연구자상 우수상
지종현 교수(인하대병원 신장내과), 대한신장학회 우수연구자상 및 포스터상
서울대병원 이은봉 교수, 대한류마티스학회 학술상
홍성진 근로복지공단 의료복지이사
이혜연 임상병리사(전북대병원 핵의학과), 대한핵의학기술학회 우수학술상
이태호 로즈마리병원장,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김남호 교수(전남대병원 신장내과), 대한신장학회 제34대 회장
최종혁 연세대 의대 교수 부친상
오재훈 가가성형외과 원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