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8월17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환자 의뢰 병·의원보다 회송 대형병원 수가 훨씬 높아"
[ 2018년 02월 14일 06시 17분 ]

최근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가톨릭대학교 성의회관에서 진행한 ‘의뢰회송 시범사업’ 설명회에서 1, 2차 의료기관 관계자들이 현행 수가체계에 대해 큰 불만을 제기. 전달체계 정립을 위한다면서 오히려 3차 기관 중심으로 수가가 형성됐다는 주장을 편 것.


실제로 1, 2차 의료기관에서 3차 기관으로 의뢰를 할 경우 수가는 1만4000원 수준인데, 반대로 3차 기관에서 회송을 할 경우에는 입원 5만8000원, 외래 4만3000원 수준이기 때문. 


설명회 자리에서 1, 2차 의료기관 관계자들은 “상급종합병원 역할이 너무 커서 이를 축소하는 형태로 전달체계 개편이 이뤄져야 하는데 의뢰수가는 회송수가의 절반에도 못 미치는 상황으로 이는 형평성에 문제가 있다”고 불만을 토로.
 

박근빈기자 ray@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새나래병원, 조선대병원에 응급체외순환장치(ECMO)
한국애브비 면역학사업부 총괄 박영신 전무
한승석 서울대병원 교수, ‘젊은 연구자상’
서울시의사회 의학상, 저술상 김은경 교수(연세의대)-개원의학술상 윤창연·변건영·박용지 원장外
메드에듀센터, 충북대병원 발전기금 100만원
의정부성모 신생아 집중치료 지역센터 전담전문의 초빙
전영수 교수(강동경희대병원 정형외과), 대한고관절학회 최우수 포스터상
인제대 의약부총장 겸 백중앙의료원장 이병두 교수·상계백병원 조용균 원장 연임
유혜영 前 대한의사협회 감사(강남구의사회) 장남
임원호 원장(서울이비인후과의원) 장남
을지대병원 유혜민 교수(내분비내과), 마르퀴즈 평생공로상
고상배 교수(서울대병원 신경과), 美신경중환자학회 이사
김주은 서울의원 원장(강북구의사회) 장녀
이순기 미국 치과의사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