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0월23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GC녹십자, 작년 최대 매출 '1조2879억' 기록
"지속 가능한 성장 기반 마련 위해 금년도 투자 계속"
[ 2018년 02월 14일 12시 16분 ]

GC녹십자는 지난해 1조2879억원의 매출을 올리며 사상 최대 기록을 달성했다.
 

영업이익도 903억원으로 15.1% 가량 상승했다.


이같은 성장은 백신과 혈액제제가 견인한 것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지난해 백신 매출은 12% 가량 성장했으며 혈액제제 역시 내수 기반에 수출 호조로 전년 대비 7%가 증가했다.

자회사들 역시 2017년 우수한 성적표를 거뒀다.


의료기기 자회사 GC녹십자엠에스의 지난해 매출액은 984억원으로 전년보다 14% 증가해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GC녹십자엠에스는 국내 사업 부문 실적 증가에 수출 호조세가 더해진 것에서 기인한 것으로 보고 있다.


GC녹십자랩셀도 지난해 매출액이 458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 확대됐다. 최대 사업부문인 검체검사서비스 부문 매출이 전년대비 10% 증가했으며 바이오물류 부문 또한 30% 가량 성장했다.


세포치료 전문기업 GC녹십자셀은 지난해 매출액 195억원과 영업이익 31억원을 기록했다. 회사는 녹십자의 CT영업 양수를 통해 이뮨셀-엘씨의 매출 단가 상승과 적극적인 영업활동으로 인한 처방건수 증가를 원인으로 꼽았다.


GC녹십자 측은 "전사적 경영효율화를 통한 내실 강화와 지속가능한 성장 기반 마련을 위해 과감한 투자를 계획하고 있다"고 전했다.

박다영기자 allzer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의료기기산업대상 박종관 교수(전북의대 비뇨의학교실)外
이성진 교수(순천향대서울병원 안과), 용산구민대상 특별상
이기헌 분당서울대병원 교수, 세계가정의학회 우수연구상
대웅제약 홍보팀 이정석 과장
미라셀(주) 신현순 대표 장녀
대한전공의협의회 김일호상 수상자, 서울대병원 안치현 전공의·이상형 대위
배우 장동건·고소영 부부, 서울아산병원 소아환자 치료비 1억
유지현 교수(일산백병원 재활의학과) 대한신경근골격초음파학회 우수포스터상
김학선 교수(강남세브란스병원 정형외과), 대한정형외과학회 차기 이사장
대한외상인터벤션영상의학회 초대 회장에 김창원 교수(부산대병원) 취임
추일한 교수(조선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복지부장관상
정명희 대구의료원 소아청소년과장 시모상
신원용 신용치과 원장 장모상
오신정 서울탑치과 교정원장 부친상-박진우 경북대 치대 교수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