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6월24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포경수술하면 7배 수익" 7억 부당청구 보험설계사
경찰, 비뇨기과질환 허위 진단서 발급 의사도 입건
[ 2018년 03월 14일 20시 08분 ]

(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충북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포경수술을 비뇨기과 질환으로 바꿔 보험금을 부당하게 타낸 혐의(보험사기방지 특별법 위반)로 보험설계사 A(34)씨 등 11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 등은 지난해 1월부터 12월까지 보험 판매 법인을 차리고 포경수술을 하지 않은 남성들을 모집, 보험상품을 판매하고 보험금 청구가 가능한 질환 코드를 허위로 발급해 주는 병원을 소개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 등 보험설계사들은 보험 가입자 총 84명에게 "한 달에 2만∼3만원의 보험금을 1년간 낸 뒤 포경수술을 하면 7배의 보험금을 받을 수 있다"고 꼬드겼다.

이들은 단순 포경수술을 비뇨기과 질환으로 둔갑시켜 보험사를 상대로 7억5천만원 상당의 보험금을 청구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청주의 한 비뇨기과 의사 B(54)씨는 자신이 포경수술을 해 준 환자 3명이 허위로 보험금을 청구할 것을 알면서도 비뇨기과 질환으로 거짓 진단서를 발급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B씨도 허위진단서 발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대기뉴스이거나 송고가 되지 않도록 설정됨
연합뉴스 logos@yna.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한의료법인연합회 이성규 신임회장(동군산병원 이사장)
원근희 전공의(대구가톨릭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한국정신신체의학회 우수포스터상
연세이충호산부인과 이충호 원장 차녀
신풍제약 마케팅본부장 김혁래 상무
전국의사총연합 이동규(조은맘산부인과)·이수섭(아산재활의학과) 대표
윤승규 교수(서울성모병원 소화기내과), 대한간암학회 회장
국제라이온스협회 전주지역 연합회, 전북대병원 후원금 720만원
정명희 대구의료원 소아청소년과장 차남
김대용 국립암센터 국가암관리사업본부장
강대희 서울의대 교수, 서울대 총장 최종후보
문장일 미국 뉴욕 마운트사이나이대 이식외과 교수 부친상-정도현 한림병원 정형외과 과장 장인상
이현석 경희대병원 전공의 모친상-최수민 강동성심병원 전공의 시모상
이상목 네오팜 대표 장인상-김명주 밝은눈안과병원 부원장 시부상
김종악 대전선병원 본부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