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3월21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딜레마 '인력' 해결여부 주목
정부, 수가 대폭 인상 등 제도 활성화 속도···기대감 속 우려도 제기
[ 2018년 04월 17일 05시 40분 ]

정부가 최근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제도 개선을 위해 수가 개선안 등을 내놓으며 사업 확대에 팔을 걷어붙인 가운데 인력 딜레마가 해결될지 그 추이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최근 ‘2018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사업 설명회’를 통해 개선된 수가 내용을 공개했다.
 

4월부터 기존 간호·간병수가 대비 평균 5.46%가 오른 금액이 책정됐으며 병동지원인력에 대한 수가가산 방식도 새롭게 마련된다는 내용이다.
 

그간 간호·간병통합서비스는 인력 획보 문제에 어려움을 겪으며 사업 확대에 고충을 겪기도 했다. 정부의 이번 지원책이 의료 현장에 어떤 효과를 가져다줄지 추이가 주목되고 있다.
 

서울 소재 A중소병원장은 “이번 수가 개선안처럼 정부의 지원책이 확대되는 것은 분명 간호·간병통합서비스 활성화에 좋은 영향을 미칠 것”이라며 “기대하는 바가 크다”고 전했다.
 

지난 2013년 국고보조사업으로 첫 삽을 뜬 간호·간병통합서비스는 환자의 간병비 부담을 덜고 감염관리에도 효과적인 것이 장점이다.
 

보건당국도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사업 확대를 두고 장밋빛 미래를 점쳤지만 현실은 달랐다. 병원들은 간호 인력난에 허덕이고 있었고 간호·간병통합서비스 확대도 주춤하는 듯 했다.
 

이 같은 상황에서 새롭게 마련된 당근책에 대한 간호계의 기대도 크다.
 

서울 소재 B간호대학 교수는 “개선책을 기점으로 얼마나 더 많은 병원이 참여할 수 있을지 모르지만 이번 수가 인상 폭은 굉장히 높은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이후 병원들이 수가가 인상된 만큼 간호 서비스의 질을 높이고 간호 인력에 대한 복리후생, 근무 여건을 개선할지는 두고 봐야 하는 사항”이라고 부연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최저임금 인상 등 병원 경영 환경이 악화되는 상황 속에서 개선안의 실효성에 여전히 의문을 갖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부산 소재 C중소병원장은 “올해 들어 최저임금 인상, 여타 경영환경 어려움 등으로 인해 병원 운영은 여전히 어두운 터널을 지나고 있다”며 “이번 수가 개선안도 좋은 방향으로 기능을 하면 좋겠지만 의문이 드는 부분도 있다”고 언급했다.
 

최근 감염관리 강화와 병문안 문화 개선으로 무게추가 이동하면서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시행하는 의료기관과 병상 확대에도 추이가 주목된다.
 

보건복지부는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상 수를 올해 4만 병상으로, 2022년까지 10만 병상으로 지속 확대를 추진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충북 소재 D중소병원장은 “실제 그동안 간호·간병통합서비스를 운영하는 주변 병원을 보면 병상을 줄이거나 축소 운영하는 곳이 늘어나는 추세였다”며 “이번 유도기전이 제대로 역할을 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윤영채기자 ycyun95@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간호간병 확대···일반병동 대비 ‘2~3배 보상' 실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림대성심병원 진료부원장 오철영(비뇨기과)·기획실장 이미연(방사선종양학과) 外
이형두·유종훈 부산시의사회 부회장-박현수 남구의사회장, 부산광역시장 표창장 外
차병원 차움 원장에 윤상욱 교수(영상의학과)
명지병원 암통합치유센터장 문현종·소아청소년과장 송준혁 교수 外
신준봉 방사선사(국제성모병원), 대한영상의학기술학회 학술상
사노피 파스퇴르, 반포세무서장 모범납세자 표창
인천성모병원 로봇수술센터장에 비뇨의학과 이동환 교수
김진국 교수(건국대병원 이비인후-두경부외과), 대한비과학회 우수 논문상
전북대병원의료기사協, 병원발전 후원금 300만원
허미나 교수(건국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 대한진단혈액학회 우수논문상
원광대병원, 글로벌헬스케어 유공 복지부장관상
제35회 보령의료봉사상, 이석로 꼬람똘라병원 원장
정진현 연세대 약대 교수·호철 이화여대 약대 교수·혜진 약사 부친상-오정희 기분좋은약국 대표약사 시부상-정세원 코뿔소 이비인후과 의사 조부상
송준호 삼성송암내과 원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