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7월23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가톨릭의료원, 연구 역량 강화 ‘속도’
포스텍과 공동연구 등 협약 체결
[ 2018년 04월 17일 15시 49분 ]


가톨릭중앙의료원이 연구 역량 부문 강화에 속도를 내고 있다.
 

의료원은 최근 연구 교류 활성화를 위해 포스텍을 방문, 김도연 총장과 김형성 연구처장을 만나 ‘포스텍-가톨릭대 연구원’(이하 포-가 연구원) 발전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향후 양 기관의 긴밀한 협력을 약속했다고 17일 밝혔다.
 

또한 포스코 국제관 회의실에서 포스텍 연구처장 및 기계공학과 주임교수 외 연구진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포스텍 기계공학과 조동우 교수의 생명의 신비상 수상 기념 강연’도 실시됐다.
 

이번 강연은 ‘3D 프린팅 기술과 의료적용(3D printing technology and its medical applications)’라는 주제로 3D 프린팅의 다양한 질환의 응용에 대한 깊은 이해와 발전 가능성을 공유하는 강연 자리였다.
 

조동우 교수는 3D 프린팅 및 바이오 잉크 기술을 이용해 인공장기 연구 개발에 주력해왔으며 2013년에는 3D 프린트 기술로 만든 인공기관 이식(포스텍 조동우 기계공학과 교수,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이종원 성형외과 교수, 김성원 이비인후과 교수팀)에 성공한 바 있다.
 

포-가 연구원 부원장 윤승규 교수는 “앞으로 바이오 의용공학이 의료계에 미치는 영향은 대단할 것으로 예상되므로 기초학자와 임상 의사들의 공동연구에 대한 관심을 높이는 것이 매우 중요할 것으로 생각된다”고 말했다.
 

한편, 2005년 개원한 포-가 연구원은 대학 간 공동연구원으로서 포스텍의 생명공학 분야의 우수한 연구력과 가톨릭대의 뛰어난 임상노하우를 결합해 의생명공학분야의 국가과학기술 발전을 선도하고 신약 및 첨단 의료기기(기술)의 상용화를 목표로 설립된 기관이다.

윤영채기자 ycyun95@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등포 슈바이처 신완식 요셉의원 원장, 제6회 성천상
고원진 교수(구미차병원 소화기내과), 한일 공동심포지엄 젊은 연구자상
백광호·방창석 교수(춘천성심병원 소화기내과), 과학기술우수논문상
나용길 교수(충남대병원 비뇨의학과), 해외봉사 공로 감사패
유유제약 관계사 유유테이진, 이동욱 사장 영입
국민건강보험공단, 소비자신뢰 대표브랜드 대상
김용찬 교수(강동경희대병원 정형외과), AOSpine Korea Spine Congress 2018 학술상
한국원자력의학원 박상준 방사선융합협력부장 外
방문석 교수(서울대병원 재활의학과), 세계재활의학회 국제교류위원장
고도일 서초구의사회장, 심평원 감사패
백광호·방창석 교수(한림대춘천성심 소화기내과), 한국과학기술총연합 과학기술우수논문상
김병호 김안과의원 원장 부친상
문성진 행복한치과 원장·문명진 분당차병원 산부인과 교수 부친상
대한병원협회 황은범 총무국장 빙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