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5월26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의무기록사→보건의료정보관리사' 명칭 변경 원년
강성홍 대한의무기록협회장
[ 2018년 05월 03일 12시 42분 ]

오는 12월 20일 ‘의무기록사’가 ‘보건의료정보관리사’로 명칭이 바뀐다. 명칭 변경의 원년을 맞아 대한의무기록협회는 의료정보를 기반으로 체계적인 보건정책 수립 및 집행이 이뤄지도록 적극 활동할 획이다.
 

강성홍 대한의무기록협회장(인제대학교)은 지난 1일 데일리메디와 만난 자리에서 “협회 명칭이 바뀐다고 해서 해당 업무를 담당하는 본질이 바뀌는 건 아니”라며 이 같은 의미를 부여했다.


의무기록사는 양질의 데이터를 수집해서 보건의료정보를 제공, 유지·관리하고 이를 확인·보호하는 업무를 담당하게 되는 분류 전문가다.


의료정보 관리를 통해 환자에게는 안전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한다. 의료기관에는 적정비용으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최적화된 기관이 되도록 노력하게 된다.


협회는 보건의료정보관리사로서 4차 산업혁명시대에 중요 자산인 양질의 보건의료정보 생성 및 보급을 관리할 책임과 의무를 다한다는 방침이다.


강성홍 회장은 “양질의 데이터를 가치 있는 정보로 만들기 위해서는 툴이 있어야 하는데 가격이 만만치 않다”면서 “오픈소스 통계 패키지를 활용해 대안을 마련 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의무기록사로 하여금 정보 분석용 오픈 소스 프로그램 활용 능력을 향상시켜 병원의 재정부담 없이 의료데이터를 가치 있게 활용하는데 적극 나선다는 방침이다. 현재 표준화를 만들기 위한 국가 차원의 지원도 필요한 상황이다.


"4차 산업혁명·인공지능(AI) 성공 관건은 양질의 데이터"

강성홍 회장은 “4차 산업혁명이든 인공지능(AI)이든 데이터의 질(質)이 담보되지 않으면 의미가 없다”며 “정부가 고속도로를 깔아줘야 양질의 데이터를 수집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 같은 시대 도래를 대비, 협회는 5년 전부터해 포스텍 등과 공동연구를 진행했다. 포항공대, 카이스트, 울산과학기술원의 경영공학 및 산업공학 전공 교수들과 공동으로 의료서비스 최적화를 위해 연구 중이다.


오는 9월 28일부터 시행되는 ‘의무기록 추가기재 및 수정 전후 기록의 보존 및 열람 등’에 관한 의료법 개정안에 대한 의료현장의 어려움도 호소했다.


의무기록은 작성자의 작성의무와 함께 의료기관의 관리 및 보전의무도 있다. 의무기록이 법적 인증요건 등에 맞게 작성됐는지를 점검, 기록을 보완하는 미비기록 관리 업무 후 최종적으로 완료했다고 공인하는 시점을 기록의 완료 시점으로 해야 한다는 것이 협회 입장이다.


강 회장은 “의무기록 작성완료 시한은 의료기관 인증평가 기준의 기록별 작성 시한(최대 48시간, 공휴일 제외)으로 정하거나 병원이 의무기록 완성 시한을 규정으로 정한 시한(7일에서 2개월까지 다양)으로 정하는 것에 대해 협의, 공동 대응해야 한다”고 밝혔다.


대한의무기록협회는 최근 서울 코엑스에서 1500여 명의 의무기록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보건의료정보관리사의 원년을 준비하며’를 주제로 제80차 춘계학술대회를 개최했다.

"국민-병원 상생모델 찾고 양질 의료정보 생성·관리 전력"


이번 학술대회에선 양질의 보건의료정보 수집 및 관리를 위해 의무기록사의 핵심 역량인 질병분류 및 의무기록 관리능력을 고도화하는데 집중했다.


특히 전문가 자격을 제도화해 신포괄수가제도 및 의료질평가 등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보건의료정보관리사가 오픈 소스 기반의 정보처리 전문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강성홍 회장은 “보건의료정보관리사는 단순한 의료정보 기술 전문가가 아니라 개인이나 조직의 변화를 유도할 수 있는 변화관리 전문가”라며 “기존 의무기록관리 철학을 이어 받고, 새로운 기술을 접목해 보건의료정보관리 영역의 전문성을 더욱 확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국민, 병원, 보건의료정보관리사가 상생할 수 있는 모델을 찾아 나갈 것”이라며 “양질의 의료정보 서비스 제공을 통해 우리의 전문성을 인정받는데 전력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백성주기자 paeksj@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AI(인공지능) 역량 강화 의무기록사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문석 분당서울대병원 교수, 북미소아정형학회 논문상
차바이오텍, 이영욱·최종성 공동대표 체제 변경
한국의료분쟁조정중재원 차기 원장
대한신경외과의사회, 의협 투쟁기금 2000만원
박재신 교수(대구가톨릭대병원 비뇨의학과), 알버트 넬슨 평생공로상
이대목동병원 허연주 교수, 대한외과학회 젊은 연구자상 우수상
지종현 교수(인하대병원 신장내과), 대한신장학회 우수연구자상 및 포스터상
서울대병원 이은봉 교수, 대한류마티스학회 학술상
홍성진 근로복지공단 의료복지이사
이혜연 임상병리사(전북대병원 핵의학과), 대한핵의학기술학회 우수학술상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진충현 과장
이태호 로즈마리병원장,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김남호 교수(전남대병원 신장내과), 대한신장학회 제34대 회장
오재훈 가가성형외과 원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