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8월19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결핵 ‘피내용 백신’ 의료기관 공급 재개
질병관리본부 "내달 중순부터 의원급 접종 등 정상화"
[ 2018년 05월 17일 12시 47분 ]
그동안 중단됐던 결핵 ‘피내용 백신’ 공급이 재개될 전망이다.
 
질병관리본부(질본)는 17일 “결핵 피내용 백신 공급이 재개돼 내달 중순부터 동네의료기관까지 BCG 피내접종이 정상화될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3월 덴마크로부터 수입돼 공급 예정인 피내용 백신은 약 7개월 사용분인 4만 5675바이알로, 식약처의 국가검정시험(72일 소요)이 완료되는 대로 보건소·민간의료기관 등까지 공급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6월 2째주 부터는 접종이 재개될 예정이다.
 
또 피내용 백신 공급이 중단된 기간 동안 한시적으로 실시하고 있는 결핵 경피용 백신 임시예방접종이 내달 15일 종료될 예정이다.
 
보건당국은 피내용 백신 수입이 지연되는 상황에서 ‘어린이 국가예방접종 지원사업’ 지속을 위해 지난해 10월부터 보건소·민간의료기관을 통해 BCG 경피접종을 한시적으로 무료지원한 바 있다.
 
질본과 지자체는 결핵예방접종 대상 영아 보호자를 대상으로 이달 중 피내접종 재개 및 경피용 백신 임시예방접종 시행 종료 일정을 휴대전화 문자 및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안내한다.
 
한편, 피내용 백신 접종이 가능한 의료기관은 내달 중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고재우기자 k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