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2월17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영업사원 예비군훈련 대리참석시킨 의사 윤리委 회부
[ 2018년 07월 04일 18시 14분 ]

[데일리메디 정승원 기자] 대한의사협회는 4일 상임이사회를 개최하고 제약회사 직원에게 예비군 훈련을 대리 참석케 한 의사 P씨를 중앙윤리위원회 징계심의에 부의키로 결정.
 

강원도 원주시에서 병원을 운영하는 P씨는 거래하는 제약회사 영업사원 H모씨를 자신을 대신해 예비군 훈련에 대리 참석토록 했다가 현장에서 신분이 들통나 적발. 의협은 P씨의 신원확인을 거쳐 중앙윤리위원회에 의료윤리 위반 사유를 판단해줄 것을 요청.


의협 정성균 기획이사 겸 대변인은 “제약회사 직원에게 예비군 훈련을 대신 받게 한 회원에 대해 자율정화 차원에서 선제적인 대응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중앙윤리위 징계심의를 부의키로 했다”고 배경을 설명.

origi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의사 대신 예비군훈련 참석 적발된 제약 영업사원 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