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1월19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동국대일산 '자궁선근증 감축술' 신의료기술 승인
산부인과 노주원·윤상호 교수팀 개발
[ 2018년 07월 11일 19시 45분 ]

동국대일산병원(원장 조성민)은 최근 자궁선근증에 대한 새로운 수술법인 '자궁선근증 감축술'에 대한 신의료기술 평가를 신청, 보건복지부 신의료기술평가 위원회로부터 그 안전성과 유효성을 인정받았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승인된 '자궁선근증 감축술(Adenomyomectomy)'은 동국대일산병원 산부인과 노주원, 윤상호 교수 연구팀에 의해 개발된 기술이다.
 

‘자궁선근증 감축술’이란 임신력 보존을 원하는 자궁선근증 환자를 대상으로 임신력 향상과 월경 곤란증 및 월경 과다증 개선을 목적으로 시행된다. 

시술 방법은 경계가 없이 넓게 퍼져있는 선근증의 특성을 고려해 자궁의 표면을 넓게 열고, 아르곤레이저를 이용해 얇고 넓게 깎아낸 후 새로운 봉합 방법을 이용해 자궁을 전체적으로 새롭게 재건하는 수술이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 평가결과에 따르면 새로운 ‘자궁선근증 감축술’은 월경 곤란증 및 월경 과다증이 개선될 뿐만 아니라 안전성과 유효성 평가에서 합병증 및 부작용 발생 가능성이 낮은 것으로 파악됐다.
 

자궁선근증은 통상 수술적 치료가 불가능하다고 알려지면서 환자들에게는 신체적 및 정신적, 심리적 고통을 해결할 길이 없는 난치병으로 여겨졌다.

노주원 교수팀은 "한국은 전세계에서 가장 낮은 출산율을 보이며 결혼과 출산연령 또한 높아지고 있다"며 "다행히 수술이 불가능하다고 여겼던 자궁선근증을 치료할 수 있는 새로운 수술법이 개발됐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jsk6931@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상화 원장(박상화정형외과의원) 장녀
이상양 원장(비해피이상양의원) 장녀
분당서울대병원,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최태영 교수(대구가톨릭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표창
365mc병원, 아트건강기부계단 성금 518만원
윤택림 교수(전남대병원 정형외과), 광주의료산업발전협의회 초대 회장
이홍기 교수(건국대병원 종양혈액내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이경선 국민건강보험공단 홍보실장 장녀
신축 용인세브란스병원장 최동훈·세브란스병원 심장혈관병원장 박영환 外
이지열 교수(서울성모병원 비뇨의학과), 아시아태평양 전립선학회장
정명호 교수(전남대병원 순환기내과), 대한심혈관중재학회 차기회장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강희정 업무상임이사(前 부산지원장)
황종탁 에스포항병원 의료혁신부장 부친상
배영덕 건강보험심사평원 의료급여실 부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