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2월19일tue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당뇨환자 3명 중 2명, 비만 포함 2개이상 질환 有"
건강관리協, 21만2876명 분석··"여성이 남성보다 질환 동반율 더 높아"
[ 2018년 09월 21일 11시 52분 ]

당뇨병 환자 3명 중 2명 이상은 두가지 이상의 질환을 더 갖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당뇨병 환자에게 가장 흔히 동반되는 질환은 비만·혈압·이상지질혈증이었다.

 

21일 한국식품커뮤니케이션포럼(KOFRUM)에 따르면 한국건강관리협회 건강증진연구소는 2014년 1월부터 2015년 12월 건강검진 목적으로 전국 16개 건강검진센터를 찾은 성인 당뇨병 환자 21만2876명의 당뇨병 합병증 상태를 분석했다.

그 결과 당뇨병 환자가 하나 이상의 다른 질환 동반율은 88.7%에 달했다. 둘 이상의 다른 질환을 함께 갖고 있는 비율은 전체 당뇨병 환자의 68.5%였다.


여성이 남성보다 동반 질환을 2개 이상 보유하는 비율이 약간 높았다. 당뇨병에 동반된 질환 중 가장 흔한 것은 고혈압이었다(전체 환자의 50.3%).

비만(50.0%)과 이상지질혈증(47.1%)이 그 뒤를 이었다. 복부비만(41.2%), 간기능 이상(25.7%), 신장질환(14.8%), 빈혈(8.4%)을 함께 앓고 있는 경우도 많았다.

 

여성 당뇨병 환자는 남성 환자보다 복부 비만·고혈압·빈혈 동반율이 더 높았다. 간기능 이상 동반율은 여성이 남성보다 낮았다. 

 

당뇨병 환자의 연령대에 따라 주로 동반하는 질병은 차이를 보였다. 54세 이하 당뇨병 환자의 경우 비만·이상지질혈증의 동반율이 높았다. 65세 이상 노인 당뇨병 환자에선 고혈압이 가장 흔했다(63.2%).

이번 연구결과(당뇨병에서의 동반질환 유병률 및 조합유병률)는 한국보건정보통계학회지 최근호에 소개됐다.

 

연구팀은 논문에서 ”당뇨병 환자가 나이 들면서 고혈압·빈혈·신장질환의 동반율은 높아지고, 비만·이상지질혈증·간기능 이상 동반율은 낮아졌다“고 설명했다.

이어 ”54세 이하 환자에 비해 65세 이상 환자는 고혈압 동반율이 2배, 빈혈은 3.3배, 신장질환은 2.9배 높았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paeksj@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당뇨환자, 초기 복약순응도 따라 사망률 최고 45%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식약처 의료기기정책과장 신준수·건강기능식품정책과장 강대진 부이사관 外
중앙대의료원 신종욱 부원장·한덕현 정신건강의학과 과장 겸 국제진료센터장 外
윤방부 박사, 충무병원 재단회장 부임
경북대병원 김진태 상임감사, 국립대병원 감사협의회장
황홍석 원장(우리눈안과의원), 제10대 대한안과의사회장 추대
복지부 한의약정책관 이창준·노인정책관 곽숙영·질본 감염병관리센터장 염민섭 外
식약처 의료기기안전국장 양진영·안전평가원 의약품심사부장 서경원·서울청장 윤형주 外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문정주 상임감사(서울의대 卒)
차재관 교수(동아대병원 신경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길병원 교육수련부장 강승걸·소아청소년과장 류일 교수
서재원 차의과학대 부총장 모친상
조갑출 중앙대 간호부총장 시부상
임인석 중앙대병원 소아과 교수·임이석 임이석테마피부과 원장 부친상-문남주 중앙대병원 안과 교수 시부상
윤병우 서울아산병원 임상강사(종양내과)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