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6월17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사용기한 지난 수액 투여해도 큰 문제는 없다”
[ 2018년 10월 02일 18시 48분 ]

[데일리메디 정승원 기자] 세브란스병원에서 사용기한 8개월이 지난 수액을 사용해 논란이 되고 있는 가운데, 사용기한이 지난 수액을 사용해도 큰 문제는 없다는 주장이 제기. 다만, 사용기한이 지난 수액의 사용은 세브란스병원 내 물류라는 기본적인 시스템에 문제가 발생한 것으로 개선이 필요하다는 의견.


의료계에 따르면, 세브란스병원은 지난 9월19일 십자인대 핀 제거 수술을 받은 A씨에게 기초수액을 투여. 이 수액의 사용기한은 금년 1월이었고, 수액을 투여 받은 A씨는 메스꺼움을 호소하면서 의료진에게 문제를 제기한 것. A씨가 9시간 동안 수액을 투여 받는 동안 아무도 해당 수액이 사용기한이 지났다는 사실을 알지 못했고, 세브란스 측은 A씨에게 수액 치료비를 받지 않고 후속조치를 마련.


세브란스병원 측은 “아직 다른 수액에서는 문제가 발생하지 않았다”며 “환자에게 이상이 발생하면 보상을 논의할 계획”이라고 설명. 이와 관련, 대한의료관련감염관리학회 관계자는 “사용 기한이라는 것은 그 기간 내 사용하면 문제가 없다는 것으로 8개월이 지났다고 해서 외부에서 손상이 있는 게 아니라면 문제는 없다”고 설명.

origi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인천서 또 수액주사 사망···추석연휴때 40대 남성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심평원 고객홍보실 김미정·급여정보개발단 김민선 1급 승진 外
고(故) 정순애 간호사, 한양대·한양대병원 발전기금 '4억'
양금열 광주희망병원장, 조선대병원에 필립스 초음파기기
충남대병원, ‘환경경영’ 환경부장관상
건양대병원, 산과 명의 김태윤 前 강서미즈메디병원장 영입
전병우 교수(삼성서울병원 호흡기내과), 미국흉부외과학회 우수 초록상
서울 관악구의사회, 의협회관 신축기금 500만원
전북대병원 치과위생사회, 병원발전후원금 500만원
이동희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장·김진석 식약처 기획조정관
복지부 김주영 한의약산업과장·김영호 보건산업진흥과장
장문영 교수(중앙대병원 이비인후과), 대한평형의학회 젊은 연구자상
김규진 새롬이비인후과 원장 모친상
권오융 전(前) 삼성제일병원 부원장 별세
강희철 연세의대 가정의학과 교수 장모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