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3월21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응급실 폭력 근절 서명운동 ‘1만명’ 참여
응급의학회, 성공적 종료 선언…법 개정·정책 개선 촉구
[ 2018년 10월 22일 14시 14분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안전한 응급의료 환경 조성을 위한 서명운동에 1만명 이상이 참여했다. 지난 8월 첫 실시 이후 2개월 만에 거둔 성과다.


대한응급의학회(이사장 홍은석)는 전국 403개 응급의료기관 종사자를 보호하기 위해 실시된 서명운동이 1만51명이 참가함으로써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고 22일 밝혔다.


서명운동 돌입 한 달만에 7173명을 돌파했고, 10월 초까지 8112명에 이르는 등 전국적으로 뜨거운 호응이 이어졌다.


특히 최근 개최된 대한응급의학회 추계학술대회를 전후로 2000여 명이 추가로 서명운동에 동참해 총인원 1만명을 초과했다.


응급의학회는 전국 의료기관에 공문과 함께 회송용 봉투까지 발송해 서명운동 참가를 독려했다. 특히 자발적으로 홈페이지에서 서명지를 내려받아 우편으로 제출한 참가자도 많았다.


학회는 1만여 명이 서명한 총의를 모아 국회를 비롯한 정치권과 정부 관련 당국에게 적극적인 법률 개정과 정책 변화를 촉구한다는 방침이다.


홍은석 이사장은 “이번 서명운동을 통해 응급의료 종사자뿐만 아니라 폭력 없는 안전한 응급의료환경 조성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를 확인했다”고 말했다.


이어 “서명운동 결과가 향후 안전한 응급의료 환경 조성에 중요한 촉매제가 될 것”이라며 “학회도 최선의 응급의료 서비스 제공을 위해 역량을 집중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전국 403개 응급의료기관 대상 적극 참여 독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림대성심병원 진료부원장 오철영(비뇨기과)·기획실장 이미연(방사선종양학과) 外
이형두·유종훈 부산시의사회 부회장-박현수 남구의사회장, 부산광역시장 표창장 外
차병원 차움 원장에 윤상욱 교수(영상의학과)
명지병원 암통합치유센터장 문현종·소아청소년과장 송준혁 교수 外
신준봉 방사선사(국제성모병원), 대한영상의학기술학회 학술상
사노피 파스퇴르, 반포세무서장 모범납세자 표창
인천성모병원 로봇수술센터장에 비뇨의학과 이동환 교수
김진국 교수(건국대병원 이비인후-두경부외과), 대한비과학회 우수 논문상
전북대병원의료기사協, 병원발전 후원금 300만원
허미나 교수(건국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 대한진단혈액학회 우수논문상
원광대병원, 글로벌헬스케어 유공 복지부장관상
제35회 보령의료봉사상, 이석로 꼬람똘라병원 원장
정진현 연세대 약대 교수·호철 이화여대 약대 교수·혜진 약사 부친상-오정희 기분좋은약국 대표약사 시부상-정세원 코뿔소 이비인후과 의사 조부상
송준호 삼성송암내과 원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