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3월21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이 암세포 전략 포착···"포식자가 먹이 찾듯 이동"
기초과학硏 그쥐보프스키 연구팀 '레비 워크' 확인, 폴란드 출신 부부 참여 연구팀 성과
[ 2018년 11월 09일 10시 22분 ]
(대전=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외국인 부부 연구자가 참여한 국제 공동 연구팀이 전이 암세포 이동 전략을 통계적으로 규명했다.


기초과학연구원(IBS)은 첨단연성물질 연구단 바르토슈 그쥐보프스키 그룹리더와 크리스티아나 칸델-그쥐보프스카 연구위원 연구팀이 암세포의 '레비 워크'를 확인했다고 8일 밝혔다. 폴란드 출신인 그쥐보프스키 그룹리더는 칸델-그쥐보프스카 위원의 남편이다.
 

레비 워크는 자연계의 포식자가 먹이를 찾을 때 보이는 움직임이다. 프랑스 수학자 폴 레비의 이름에서 따왔다.

한 지역에서 불규칙하고 빈번하게 방향을 바꾸며 움직이다가, 때때로 먼 거리를 이동하는 무작위 움직임을 반복하는 특징이 있다.
 

국제 공동 연구진은 전이 암세포 움직임을 수학적으로 살피기 위해 실험법을 새로 고안했다. 보통 2차원 접시에서 이뤄지던 세포 실험을 1차원으로 단순화했다.
 

실제 몸속에서도 세포가 섬유질을 따라 움직이기 때문에 이를 반영해 움직임을 관찰하는 방식이다.

1차원에서의 암세포 이동과 레비 워크와 단순 확산 비교도 [IBS 제공=연합뉴스]
 

 

연구진은 세포가 앞뒤로 움직일 트랙(track)을 유리 평면 위에 구현했다. 트랙 외에는 금과 자기조립단층을 입혀 세포가 붙지 않고 트랙 안에만 머물 수 있도록 했다.
 

평면에서 움직이는 세포 움직임은 방향 전환 시점을 구분하기 어려워, 한 걸음을 정의하는 데 모호함이 있다.
 

하지만 새 실험법은 세포 방향 전환 시점과 한 걸음을 정확히 잴 수 있었다고 연구진은 설명했다.
 

연구진은 다른 6개 세포를 최대 16시간 동안 추적했다. 이를 통해 세포 한 종류 당 5천∼2만 개의 위치 데이터를 얻었다.
 

많은 양의 이 데이터 해석은 IBS 콘스탄틴 폴레브 연구위원이 개발한 모델을 토대로 이뤄졌다.
 

폴레브 연구위원은 "멱함수 분포, 절단된 멱함수 분포, 아카이케 가중치 등으로 해석한 결과 전이 암세포가 나타낸 움직임의 누적 빈도 분포는 레비워크를 나타낸다는 결론에 도달했다"고 말했다.

전이·비전이 암세포 이동 그래프와 이동성 분석 [IBS 제공=연합뉴스]

 

연구진은 더 나아가 레비워크가 실제 조직 내에서도 적용되는지 확인했다.
 

살아있는 쥐 피부에 흑색종 세포를 도입하고서 양적 분석을 시도한 결과, 종양 부위에서는 전이·비전이 세포 모두 빽빽하게 위치했다.
 

그러나 종양 부위로부터 멀어지자 전이 암세포의 경우 방향성을 갖고 빠르게 이동했다.
 

그쥐보프스키 그룹리더는 "미래에는 세포 움직임을 수정하는 리보 핵산(RNA) 기술과 이를 관찰하는 통계물리학 조합으로 세포를 조종할 수 있을 것"이라며 "세포의 이동 패턴을 파악하는 연구는 세포생물학의 강력한 도구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연구 결과는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즈(Nature Communications) 10월 31일 자에 실렸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walden@yna.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림대성심병원 진료부원장 오철영(비뇨기과)·기획실장 이미연(방사선종양학과) 外
이형두·유종훈 부산시의사회 부회장-박현수 남구의사회장, 부산광역시장 표창장 外
차병원 차움 원장에 윤상욱 교수(영상의학과)
명지병원 암통합치유센터장 문현종·소아청소년과장 송준혁 교수 外
신준봉 방사선사(국제성모병원), 대한영상의학기술학회 학술상
사노피 파스퇴르, 반포세무서장 모범납세자 표창
인천성모병원 로봇수술센터장에 비뇨의학과 이동환 교수
김진국 교수(건국대병원 이비인후-두경부외과), 대한비과학회 우수 논문상
전북대병원의료기사協, 병원발전 후원금 300만원
허미나 교수(건국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 대한진단혈액학회 우수논문상
원광대병원, 글로벌헬스케어 유공 복지부장관상
제35회 보령의료봉사상, 이석로 꼬람똘라병원 원장
정진현 연세대 약대 교수·호철 이화여대 약대 교수·혜진 약사 부친상-오정희 기분좋은약국 대표약사 시부상-정세원 코뿔소 이비인후과 의사 조부상
송준호 삼성송암내과 원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