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2월20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립선암수술 후유증 요실금, 케겔운동 효과적"
보라매병원 박주현·정현 교수팀 "증상 개선 효과 확인"
[ 2018년 12월 05일 16시 27분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전립선 암수술 후 나타나는 요실금 증상에 ‘케겔운동’이 효과적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케겔운동’은 하체 골반부 근육의 수축과 이완을 반복해 근력을 강화시키는 운동을 말한다.  배뇨 조절 역할을 담당하는 골반저근 강화에 도움을 줘 요실금 치료에 널리 실시되고 있다.


하지만 골반저근 강화 운동이 전립선 암수술 후 요실금 개선으로 이어지는 회복 메커니즘 연구는 아직 이뤄지지 않았다.


서울특별시보라매병원 비뇨의학과 박주현·정현 교수팀은 전립선 암 수술 후 요실금을 겪고 있는 환자들에게 조기 케겔운동이 효과적이라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연구팀은 전립선 절제술 후 2주 내 요실금이 발생한 60세 이상 남성 53명을 대상으로 12주 간 골반저근 강화 운동을 실시해 요실금 개선 추이를 살폈다.


평가는 중간(6주차) 및 최종(12주차) 두가지로 진행됐으며, 검사는 1시간 동안 패드를 착용한 뒤 요실금 개선 여부를 판별하는 방법으로 이루어졌다.


검사 결과 58.5%가 12주만에 패드 없이 생활이 가능할 정도로 요실금 개선 효과를 보였다. 이들의 골반 근육 강도와 지구력 측정 결과에서도 유의한 차이가 나타났다.


정현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골반저근 강화 운동이 전립선 절제술 후 나타나는 요실금 증상을 개선하는 데 효과가 있음을 확인했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이어 “요실금이 일상생활에 큰 지장을 초래하는 만큼 수술 후 이를 예방하기 위한 운동을 꾸준히 실시하는 게 좋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연구는 해외 유명 학회지인 임상의학저널(Journal of Clinical Medicine)에 등재됐으며, 미국 국립의학도서관 논문 사이트인 펍메드(PubMed)에서 온라인으로 확인할 수 있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비뇨기과학회 “PSA검사, 공단 건강검진 포함” 촉구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