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2월21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금융위, 삼성바이오로직스 과징금 '80억' 확정
분식회계 사건 제재조치 마무리···처분정지 행정소송 촉각
[ 2018년 12월 05일 17시 54분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 회계기준 위반에 대한 금융당국의 제재가 최종 결정됐다.


금융위원회는 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정례회의를 열고 삼성바이오로직스에 과징금 80억원을 부과한 증권선물위원회 제재안건을 의결했다.


이로써 삼성바이오로직스 회계기준 위반 여부에 대한 금융당국 제재절차는 모두 마무리됐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2012년부터 2014년까지 삼성바이오에피스를 자회사로 분류하고, 2015년 합작파트너 미국 바이오젠의 콜옵션 행사 가능성을 이유로 관계사로 재분류했다. 
 
자회사에서 관계사로 회계처리 기준을 변경함에 따라 보유 중인 삼성바이오에피스 지분가치도 장부가에서 공정가격으로 변경, 4조8000억원대 지분법 이익을 거뒀다.
 
이에 대해 특별감리를 벌여온 금융감독원은 회계기준 위반을 지적, 지난 5월 사전통보조치와 함께 제재에 착수했다. 이를 심리한 증권선물위원회는 4조5000억원대 분식회계로 결론냈다.


삼성바이오에피스 설립 당시인 2012년부터 관계사로 분류해야 하고, 회계기준 변경 후 공정가치 평가로 인한 지분가치 상승도 취소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한편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지난달 14일 증선위 심의 결과가 나온 이후 서울행정법원에 처분 취소소송을 제기했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삼성바이오로직스 2라운드···'행정소송·집행정지' 신청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공공심사委 조석현 위원장·고도일 부위원장 연임-오세문 부위원장 위촉
식약처 의약품관리과장 김명호·바이오의약품정책과장 이남희 外 과장급 전보
식약처 의료기기정책과장 신준수·건강기능식품정책과장 강대진, 부이사관 승진外
중앙대의료원 신종욱 부원장·한덕현 정신건강의학과 과장 겸 국제진료센터장 外
윤방부 박사, 충무병원 재단회장 부임
경북대병원 김진태 상임감사, 국립대병원 감사협의회장
황홍석 원장(우리눈안과의원), 제10대 대한안과의사회장 추대
복지부 한의약정책관 이창준·노인정책관 곽숙영·질본 감염병관리센터장 염민섭 外
식약처 의료기기안전국장 양진영·안전평가원 의약품심사부장 서경원·서울청장 윤형주 外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문정주 상임감사(서울의대 卒)
차재관 교수(동아대병원 신경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서재원 차의과학대 부총장 모친상
조갑출 중앙대 간호부총장 시부상
임인석 중앙대병원 소아과 교수·임이석 임이석테마피부과 원장 부친상-문남주 중앙대병원 안과 교수 시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