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5월24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금융위, 삼성바이오로직스 과징금 '80억' 확정
분식회계 사건 제재조치 마무리···처분정지 행정소송 촉각
[ 2018년 12월 05일 17시 54분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삼성바이오로직스 회계기준 위반에 대한 금융당국의 제재가 최종 결정됐다.


금융위원회는 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정례회의를 열고 삼성바이오로직스에 과징금 80억원을 부과한 증권선물위원회 제재안건을 의결했다.


이로써 삼성바이오로직스 회계기준 위반 여부에 대한 금융당국 제재절차는 모두 마무리됐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2012년부터 2014년까지 삼성바이오에피스를 자회사로 분류하고, 2015년 합작파트너 미국 바이오젠의 콜옵션 행사 가능성을 이유로 관계사로 재분류했다. 
 
자회사에서 관계사로 회계처리 기준을 변경함에 따라 보유 중인 삼성바이오에피스 지분가치도 장부가에서 공정가격으로 변경, 4조8000억원대 지분법 이익을 거뒀다.
 
이에 대해 특별감리를 벌여온 금융감독원은 회계기준 위반을 지적, 지난 5월 사전통보조치와 함께 제재에 착수했다. 이를 심리한 증권선물위원회는 4조5000억원대 분식회계로 결론냈다.


삼성바이오에피스 설립 당시인 2012년부터 관계사로 분류해야 하고, 회계기준 변경 후 공정가치 평가로 인한 지분가치 상승도 취소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한편 삼성바이오로직스는 지난달 14일 증선위 심의 결과가 나온 이후 서울행정법원에 처분 취소소송을 제기했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삼성바이오로직스 2라운드···'행정소송·집행정지' 신청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호철 경희한의대 교수, 세계중의약학회연합회 중약자산학회 부회장
노영호 전임의(제주대병원 정형외과), 대한고관절학회 최우수 연제상
보령바이오파마, 개발2본부장 전용관 전무(전북의대) 영입
장선문 대한의사협회 중앙윤리위원회 위원장·이충렬 중앙윤리위원회 대변인
정민경 교수(이대목동병원 류마티스내과), 대한류마티스학회 '젊은 연구자상'
정활림 교수(순천향대천안병원 소아청소년과), 소아내분비학회 신진연구자상
대한종양내과학회 보령학술상 김범석(서울대병원)·머크학술상 송창훈(분당서울대병원) 外
김기환 교수(인천성모병원 소아청소년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유빈 교수(서울아산병원 류마티스내과), 대한류마티스학회 회장 취임
배상철 교수(한양대류마티스병원 류마티스내과), 한양대 백남석학상
주영은 교수(화순전남대병원 소화기내과), 제17회 서봉의학상
권성근 교수(서울대병원 이비인후과), 美기관식도학회 ‘브로일즈-말로니상’
이태식 대한약사회 감사 모친상
이석 서울성모병원 혈액병원 교수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