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6월16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찰, 인천 수액주사 사망사고 의사·간호조무사 입건
"위생관리 소홀 패혈증 쇼크 의심, 구속영장 검토"
[ 2019년 01월 10일 06시 50분 ]
[데일리메디 한해진 기자] 지난해 인천 모 병원에서 60대 여성이 수액주사를 맞고 나서 패혈증 증상으로 숨진 사건과 관련, 경찰이 해당 병원 병원장 A씨(53) 및 간호조무사 2명을 업무상과실치사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해 9월 자신이 운영하는 병원을 찾은 60대 여성 2명에게 소위 마늘주사로 불리는 수액주사를 투여해 1명을 숨지게 하고 1명을 다치게 한 혐의다.
 
이들의 혈액을 배양검사한 결과 일상적 환경에서 존재하는 '세라티아 마르세센스(Serratia marcescens)'균이 검출됐으며, 인천시와 질병관리본부 등이 해당 병원에서 역학조사를 한 결과 주사제 보관 선반과 냉장고 및 수액 혼합 조제대 등에서 같은 균이 검출된 것으로 밝혀졌다.
 
이에 경찰은 해당 병원 의료진의 의료기기 위생 관리 문제가 사고 원인이 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 측은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A씨 등에게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인천에서는 지난해 9월부터 11월까지 수액주사를 맞은 환자 네 명이 연이어 숨지는 사건이 발생한 바 있다.
hjha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양금열 광주희망병원장, 조선대병원에 필립스 초음파기기
건양대병원, 산과 명의 김태윤 前 강서미즈메디병원장 영입
전병우 교수(삼성서울병원 호흡기내과), 미국흉부외과학회 우수 초록상
서울 관악구의사회, 의협회관 신축기금 500만원
전북대병원 치과위생사회, 병원발전후원금 500만원
이동희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장·김진석 식약처 기획조정관
복지부 김주영 한의약산업과장·김영호 보건산업진흥과장
장문영 교수(중앙대병원 이비인후과), 대한평형의학회 젊은 연구자상
건보공단 건강장기요양업무협력단 한성옥·통합징수실 권관중 外
양혜란 분당서울대병원 교수, 유럽소아소화기영양학회 '젊은 연구자상'
문영재 전임의(전북대병원 정형외과), 대한골대사학회 최우수 논문구연상
김태영 건국대병원 정형외과 교수, 대한골절학회 학술대회 학술상
보라매병원 이재협 진료부원장·김덕겸 기획조정실장 外
유항종 과장(원자력병원 외과)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