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3월27일wed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항소심 재판부 "신해철 집도의, 유족에 11억원 지급"
16억 상당 판결했던 1심보다 배상액 줄어
[ 2019년 01월 10일 15시 30분 ]

[데일리메디 박다영 기자] 故신해철씨 집도의 강씨가 항소심에서 손해배상금 11억원을 선고받았다. 
 

서울고등법원은 10일 신씨 유족이 강씨와 보험회사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11억8천여만원의 배상액을 인정했다. 이는 1심의 16억원보다 줄어든 금액이며 배상액 중 3억여원은 보험회사와 공동 부담하라고 선고했다.

강씨는 故신해철씨가 2014년 10월 복통으로 내원했을 당시 복강경을 이용한 위장관 유착박리술과 위 축소술을 받았다. 하지만 고열과 통증 등 복막염 증세를 보인 끝에 같은 달 27일 숨졌다.


항소심 재판부는 법정에서 별도의 주문 이유를 설명하지 않았으나 1심처럼 강씨의 의료과실과 배상 책임을 인정한 것으로 풀이된다.


앞서 1심에서 재판부는 "특별히 응급수술이 필요한 상황이 아니었는데도 강씨가 다른 치료 가능성을 제대로 검토하거나 시도하지도 않은 채 곧바로 유착박리술을 했다"며 과실을 인정했다.

한편, 강씨는 업무상 과실치사 등의 혐의를 받아 재판에 넘겨져 지난해 5월 대법원에서 징역 1년형을 확정받기도 했다.
 

allzer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병태 가톨릭학원 보건정책팀 국장, 대한병원행정관리자협회 대학병원회 제12대 회장 취임
광주광역시의사회 윤상복·유병전 원장 등 대한의사협회장 공로패 外
한양대병원 부원장 송순영(영상의학과)·기조실장 김혁(흉부외과)·수련교육부장 이형중(신경외과) 外
이대목동병원 융합의학연구원장 김영주 교수(산부인과)
충청남도의사회 홍성조 부회장·홍은표 부회장, 충남도지사 표창·의협회장상 外
대한의학회 의학공헌상·윤광열의학상, 권이혁 서울대 명예교수·이재관 고대의대 산부인과 교수
은평성모병원 원장 권순용·진료부원장 최승혜·연구부원장 홍재택 교수 外
전북대병원 간호사회, 발전후원금 500만원
김인보 부민병원 진료부원장 논문, 미국정형외과학회 'BEST 15 논문'
김주상 교수(인천성모병원 호흡기내과), 결핵예방 등 기여 국무총리 표창
곽호신 교수(국립암센터 희귀암센터), 대한신경종양학회 제5대 회장
서흥전기 부평국 대표, 제주대병원 후원금 3000만원
박옥 질병관리본부 질병예방센터장
이한홍·정윤주 교수(서울성모병원 위장관외과), 비만대사수술 인증의 획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