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6월27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커뮤니티케어·치매 등 장기요양 ‘질(質)’ 중심 평가
공단, 2019년 3월부터 장기요양기관 재가급여 정기평가
[ 2019년 01월 21일 13시 05분 ]

[데일리메디 박근빈 기자] 고령화를 대응하기 위한 주요 정책인 커뮤니티케어, 치매국가책임제 등의 중요성이 커지면서 덩달아 장기요양기관의 평가로 전환점을 맞게 됐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오는 3월5일부터 10월31일까지 재가급여를 제공하는 장기요양기관에 대한 정기평가를 실시한다.


평가대상은 2017년 12월 31일까지 지정된 재가기관 중 장기요양기관기호 끝자리가 짝수인 총 6985곳이다.


세부적으로 방문요양 3918곳, 방문목욕 943곳, 방문간호 129곳, 주야간보호 1370곳, 단기보호, 58곳, 복지요구 567곳 등이다.


지역별로 구분하면 경인지역이 1871곳으로 가장 많고 서울이 1387곳, 광주 1119곳 등으로 집계됐다.

장기요양기관기호 끝자리가 홀수인 기관은 2020년에 실시하는데, 홀수 기관이더라도 짝수 기관과 동일 지역본부 내 동일 대표자 재가급여기관이면 함께 선정되는 형태다.


주목할 점은 올해 평가부터는 기존보다 강화된 지표를 활용한다는 것이다.


건보공단 측은 “관찰지표와 면담지표를 강화하고 외부평가자 참여를 확대하는 등 변화가 이뤄졌다. 서비스 질 중심 평가체계로 개편해 평가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학계 전문가 및 사회복지 서비스 제공 경험자 등 외부평가자를 통해 관찰 및 면담평가 방식으로 서비스 제공과정의 평가를 구체화했다. 여기에 수급자 인권 및 안전 등 서비스 질 관련 평가지표를 신설했다.


평가는 5등급(A~E) 절대평가로 진행되며 2020년 4월경 노인장기요양보험 홈페이지를 통해 모두 공개된다.


▲A(최우수)등급 평가점수 90점 이상 대분류영역 각 70점 이상 ▲B(우수)등급 평가점수 80점 이상 대분류영역 각 60점 이상 ▲C(양호)등급 평가점수 70점 이상 대분류영역 각 50점 이상 ▲D(보통)등급 평가점수 60점 이상 대분류영역 각 40점 이상 ▲E(미흡)등급 D등급 기준을 충족하지 못하는 기관으로 분류된다.


최우수기관에는 가산금을 지급해 서비스 질 향상 동기부여 및 종사자 처우개선에 기여하고 하위기관에 대해서는 수시평가, 사후관리, 멘토링 제도 운영 등이 진행된다.


건보공단 이운용 요양심사실장은 “장기요양기관 재가급여 평가가 성공적으로 마무리 될 수 있도록 기관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 이번 평가를 통해 수급자 서비스 만족도가 높아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ray@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8개 지자체, 6월 커뮤니티케어 선도사업 실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건보공단 김선옥 연구조정실장·홍무표 인력지원실장 外
김홍주 근로복지공단 동해병원장 취임
심평원 배경숙 인재경영실장·김민선 급여정보개발단장 外
아스트라제네카, 구세군자선냄비본부 1000만원
정진호 교수(서울대병원 피부과), 세계피부과연맹 아·태지역 이사
삼성서울병원 장성아·최준영 교수, 방사선의학 웹진 우수연구자상
최영현 前 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장, 한국신약개발조합 자문교수 위촉
김진구 교수(건국대병원 정형외과), 제6대 명지병원장
은평성모병원, 지역주민 생명 구한 한송이 간호사 표창
강균화·정희정·남기남·고민조 약사, 한국병원약사회 표창
대한암학회 허대석 회장(서울대병원 종양내과)·양한광 이사장(서울대병원 외과)
임배만 HM&컴퍼니 대표 모친상
정대철 교수(서울성모병원 소아과) 장인상
홍기원 성모병원 前 부원장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