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6월27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비만수술 후 체중감소, 비만 합병증 예방기전 규명"
순천향서울 신장내과 권순효·외과 김용진 교수팀 "엑스좀 마이크로 RNA 변화"
[ 2019년 02월 10일 13시 39분 ]

[左] 신장내과 권순효 교수 [右] 외과 김용진 교수

[데일리메디 박근빈 기자]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 신장내과 권순효·외과 김용진 교수팀[사진]이 비만수술(bariatric surgery) 후 체중감소가 비만 합병증을 어떻게 예방하는지 혈액과 소변을 통해 기전을 규명했다.


비만환자 혈액과 소변을 통해 연구한 2편의 연구논문은 세계적 권위를 자랑하는 ‘Obesity’ 저널과 미국 내분비학회 공식잡지(Journal of Endocrinology and Metabolism)에 연속 게재됐다.


혈액을 통한 연구논문은 ‘비만수술이 비만환자의 엑소좀(exosome) 마이크로 RNA에 미치는 영향’이다. 수술을 받은 고도비만 환자들의 혈액 내 엑소좀 마이크로 RNA가 변하는 것을 확인한 것이 핵심이다.


비만환자의 혈액에 존재하는 엑소좀 마이크로 RNA 변화는 인체 여러 장기에 영향을 미쳐 비만으로 인한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번 연구를 통해 비만수술이 마이크로 RNA를 정상에 유사하게 변화시키는 것이 확인됐다.


또 소변을 통한 연구논문은 ‘비만수술이 비만 환자 소변의 미토콘드리아 DNA 감소’로 수술 후 비만환자의 콩팥에서 미토콘드리아 손상이 감소하는 것을 확인했다.


소변 미토콘드리아 DNA 증가는 신장세포 손상을 반영하는데, 비만 수술로 인한 체중 감소가 소변 내 증가된 미토콘드리아 DNA를 감소시켜 신장세포 손상이 회복되는 것을 입증했다.


그간 비만수술이 비만 합병증을 억제하는데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져 왔지만 그 기전에 대한 부분은 정확히 밝혀진 바가 없었다.


이번 연구는 권 교수팀이 2017년부터 2018년까지 순천향대학교 서울병원에서 비만수술을 받은 환자 중 연구 참여를 희망한 40명의 환자를 분석해 얻은 결과다.


현암신장연구소 권순효 교수는 “비만으로 인한 고혈압, 심장병, 당뇨, 만성콩팥병 등의 합병증 증가는 개인 건강의 위협을 넘어 국가적인 의료비 지출의 원인으로 볼 수 있다. 이번 연구가 향후 비만의 수술적 치료 외에 다양한 비만 치료 개발에 도움을 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ray@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건보공단 김선옥 연구조정실장·홍무표 인력지원실장 外
김홍주 근로복지공단 동해병원장 취임
심평원 배경숙 인재경영실장·김민선 급여정보개발단장 外
아스트라제네카, 구세군자선냄비본부 1000만원
정진호 교수(서울대병원 피부과), 세계피부과연맹 아·태지역 이사
삼성서울병원 장성아·최준영 교수, 방사선의학 웹진 우수연구자상
최영현 前 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장, 한국신약개발조합 자문교수 위촉
김진구 교수(건국대병원 정형외과), 제6대 명지병원장
은평성모병원, 지역주민 생명 구한 한송이 간호사 표창
강균화·정희정·남기남·고민조 약사, 한국병원약사회 표창
대한암학회 허대석 회장(서울대병원 종양내과)·양한광 이사장(서울대병원 외과)
임배만 HM&컴퍼니 대표 모친상
정대철 교수(서울성모병원 소아과) 장인상
홍기원 성모병원 前 부원장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