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7월19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대병원 위탁 UAE 칼리파병원, 원장 공석되나
성명훈 원장, 복귀 여부 주목···재계약 협상 진행 추이 촉각
[ 2019년 02월 28일 05시 18분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서울대학교병원이 위탁 운영 중인 UAE 셰이크 칼리파 전문병원이 병원장 공석 사태가 예상되고 있어 귀추가 주목된다.
 
무엇보다 최근 칼리파병원의 위탁운영 재계약 여부를 놓고 아랍에미리트 정부와 협상을 진행 중인 막중한 시점이라는 점에서 후속 조치에 관심이 쏠린다.
 
서울대병원에 따르면 그동안 셰이크 칼리파 전문병원을 이끌어 온 성명훈 원장이 최근 귀국하면서 그 배경에 궁금증이 확산되는 모습이다.

지난해 9월 서울대병원 이사회로부터 4번째 연임을 받은 성명훈 원장이 임기가 끝나지 않은 상태에서 본원으로 복귀한 것인지, 아니면 일시적 귀국인지를 놓고 설왕설래가 한창이다.

대체 불가론이 제기될 정도로 칼리파 전문병원에서 절대적 입지를 구축했던 인물이었던 만큼 그의 행보에 관심이 집중되는 분위기다.

공교롭게도 서울대학교 병원장 선거가 임박한 만큼 성명훈 원장이 출마를 위해 복귀한 것이라는 분석에 힘이 실리고 있다.
 
실제 성명훈 원장은 이번 선거에서 유력 후보군 중 한 명으로 거론되는 상황이다. 1982년 졸업으로, 어쩌면 마지막 기회가 될지도 모를 선거인 만큼 도전이 확실시 된다는 분석이다.
 
하지만 셰이크 칼리파 전문병원으로서는 성명훈 원장이 존재감이 여전히 절실하다는 분석이다.
 
최근 서울대병원이 UAE 정부와 칼리파 전문병원 위탁운영 연장 및 계약조건 개정 등을 협상 중인 만큼 현지 사정에 정통한 그의 빈자리가 클 수 밖에 없다는 얘기다.
 
서울대병원 서창석 병원장이 최근 직접 UAE 현지에 가서 협상을 진행했지만 마침표를 찍지 못하고 돌아온 것도 협상이 여의치 않음을 방증한다는 해석이다.
 
그는 서울대병원 국제사업본부장으로 재임하는 동안 미국을 비롯해 중동, 중국 등 해외 유수 기관들과 협력을 이끌어냈고 특히 칼리파병원 수탁운영 입찰을 주도했다.
 
무엇보다 성명훈 원장이 개원 당시부터 칼리파병원을 이끌어 온 만큼 그 보다 현지 상황에 정통한 인물은 찾기 어렵다는 분석이다.
 
서창석 병원장 역시 오병희 원장 시절 낙점된 성명훈 원장을 섣불리 교체하지 못할 만큼 UAE에서 그의 존재감은 절대적이었다.
 
일련의 상황에 대해 서울대병원은 조심스러운 입장을 견지했다.
 
서울대병원 고위 관계자는 현재로서는 칼리파 전문병원 후임 인사를 논하기는 어려운 상황이라며 “아직 성명훈 원장은 임기를 수행 중인 만큼 공석이라고 하기는 어렵다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 성공적 운영으로 신뢰를 확보한 만큼 서울대병원 입장에서는 여유를 갖고 재계약을 진행 중이라며 조만간 협상을 마무리 지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덧붙였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서울대 UAE 칼리파병원 성명훈원장 4년째 낙점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데일리메디 신입·경력 취재기자 및 광고·영업 경력직
길병원, 우수전공의 조혜정(내과) 이기웅(안과) 한대근(정신건강의학과)
김명정 신임 대한의료기기산업협회 상근부회장
김기택 신임 경희대의료원장
대한유방갑상선외과의사회, 대한의사협회 투쟁기금 300만원
이윤석 교수(서울성모병원 대장항문외과), 아태수술감염학회 최우수 구연학술상
이준홍 교수(공단 일산병원 신경과), 대한신경집중치료학회 이사장
보령컨슈머헬스케어 대표이사 김수경(前 GSK 컨슈머헬스케어 초대 사장)
백유진 대한금연학회 신임회장
김현진 교수(서울아산병원 산부인과) 부친상
이원규 이원규 내과(경기 일산) 원장 장모상
강재일 삼성서울병원 前 홍보팀장 별세
이동초 조은안과 원장 장인상
김주환 수원성모안과 원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