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3월21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일동제약 윤원형 회장과 이별 이금기 회장
[ 2019년 03월 12일 18시 12분 ]

국내 제약계의 샐러리맨 신화로 상징되는 일동후디스 이금기 회장이 일동제약 윤원형 회장과의 관계를 최종 정리한 것으로 확인. 이금기 회장은 1960년 일동제약에 입사, 아로나민 신화를 바탕으로 오늘의 일동제약 위상을 정립하는데 지대한 공을 세워. 그러한 공을 인정받아 1984년 일동제약 사장에 이어 1994년 회장에 등극.

 

하지만 이금기 회장이 일동제약을 떠나면서 양측 관계가 조금씩 어긋났고 지분 정리 등을 놓고 감정이 악화됐다는 전언. 실제로 업계에서는 그동안 적잖은 풍문이 나돌았던 상황. 양쪽을 잘 아는 업계 관계자는 이금기 회장이 일동제약에 대해 서운함을 비춘 적이 한 두번이 아니다라면서 일동제약의 일동후디스 지분 및 후디스의 일동제약 지분 등을 놓고 양측의 신경전이 꽤 날카롭고 팽팽했었다고 설명.

 

두 회사는 결국 올 2월말 각자 보유 중인 주식을 스왑(맞교환)하면서 독립 경영. 일동후디스는 보유한 일동제약 주식 1133522주를 일동홀딩스에 227억원에 매각했고 일동홀딩스 역시 일동후디스 주식 351000주를 이금기 회장에게 126억원에 매각. 이를 통해 이금기 회장은 일동후디스 지분을 50% 이상 소유, 사실상 자신의 회사로 만드는데 성공. 또 상표권도 매입해 일동후디스는 일동이라는 이름을 계속 사용할 수 있게 됐다는 전언.

boh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림대성심병원 진료부원장 오철영(비뇨기과)·기획실장 이미연(방사선종양학과) 外
이형두·유종훈 부산시의사회 부회장-박현수 남구의사회장, 부산광역시장 표창장 外
차병원 차움 원장에 윤상욱 교수(영상의학과)
명지병원 암통합치유센터장 문현종·소아청소년과장 송준혁 교수 外
신준봉 방사선사(국제성모병원), 대한영상의학기술학회 학술상
사노피 파스퇴르, 반포세무서장 모범납세자 표창
인천성모병원 로봇수술센터장에 비뇨의학과 이동환 교수
김진국 교수(건국대병원 이비인후-두경부외과), 대한비과학회 우수 논문상
전북대병원의료기사協, 병원발전 후원금 300만원
허미나 교수(건국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 대한진단혈액학회 우수논문상
원광대병원, 글로벌헬스케어 유공 복지부장관상
제35회 보령의료봉사상, 이석로 꼬람똘라병원 원장
정진현 연세대 약대 교수·호철 이화여대 약대 교수·혜진 약사 부친상-오정희 기분좋은약국 대표약사 시부상-정세원 코뿔소 이비인후과 의사 조부상
송준호 삼성송암내과 원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