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3월21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재심사 받은 울산의대···'조건부 인증' 불명예
의평원, 대학별 인증현황 공개···금년 평가 실시 인증여부 결정
[ 2019년 03월 14일 11시 52분 ]
[데일리메디 백성주 기자] 울산대학교 의과대학이 의학교육 평가인증에서 결국 조건부인증의 불명예를 얻게 됐다. 판정 결과에 불복, 재심사를 요청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기 때문이다.
 
한국의학교육평가원은 울산의대와 순천향의대를 조건부인증하는 내용의 대학별 인증현황을 최근 공개했다. 두 대학은 올해 다시 평가를 받게 된다.
 
앞서 의평원은 지난 228일 인증이 만료되는 13개 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8년 의학교육 평가인증 결과를 발표했다.
 
대상은 강원의대, 건국의대, 경상의대, 동아의대, 순천향의대, 울산의대, 원광의대, 을지의대, 인하의대, 전남의대, 중앙의대, 차의과대, 한림대 등 13개 대학이었다.
 
이들 대학 대부분은 지난 평가인증 이후 미비사항에 대해 꾸준한 개선노력을 기울이면서 ‘4년 인증의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
 
하지만 의평원은 의도한 교육성과를 마련하고자 했지만 구체적인 성과는 미비했고 평가를 위해 각 영역별로 노력을 기울였으나 전체적으로 개선이 필요했다며 순천향의대와 울산의대에 대해 조건부 인증했다.
 
울산의대는 위원회의 판정 결과에 대해 재심사를 신청했다. 인증단 규정 및 관련 시행세칙에 따라 재심사 절차가 진행됐지만 조건부 인증을 벗어나지 못했다.
 
의평원 관계자는 울산의대에 대해 재심위원회에서 검토했지만 운영체계, 교육과정, 성과평가 등에 미흡했던 기존과 같은 결과를 얻게 됐다고 전했다.
paeksj@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의평원, 울산의대 '재심사' 순천향의대 '조건부 인증'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림대성심병원 진료부원장 오철영(비뇨기과)·기획실장 이미연(방사선종양학과) 外
이형두·유종훈 부산시의사회 부회장-박현수 남구의사회장, 부산광역시장 표창장 外
차병원 차움 원장에 윤상욱 교수(영상의학과)
명지병원 암통합치유센터장 문현종·소아청소년과장 송준혁 교수 外
신준봉 방사선사(국제성모병원), 대한영상의학기술학회 학술상
사노피 파스퇴르, 반포세무서장 모범납세자 표창
인천성모병원 로봇수술센터장에 비뇨의학과 이동환 교수
김진국 교수(건국대병원 이비인후-두경부외과), 대한비과학회 우수 논문상
전북대병원의료기사協, 병원발전 후원금 300만원
허미나 교수(건국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 대한진단혈액학회 우수논문상
원광대병원, 글로벌헬스케어 유공 복지부장관상
제35회 보령의료봉사상, 이석로 꼬람똘라병원 원장
정진현 연세대 약대 교수·호철 이화여대 약대 교수·혜진 약사 부친상-오정희 기분좋은약국 대표약사 시부상-정세원 코뿔소 이비인후과 의사 조부상
송준호 삼성송암내과 원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