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6월24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학병원 교수·의사→중소병원 채용 프로그램 등장
HM&컴퍼니, ‘닥터매칭’ 개설···“헤드헌팅 단점 보완 가능”
[ 2019년 04월 10일 09시 47분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대학병원 교수(의사)와 중소병원을 연결시켜 주는 닥터매칭프로그램이 개설돼 관심을 모은다.
 
대한중소병원협회(회장 정영호)HM&컴퍼니(대표 임배만)는 최근 닥터매칭 프로그램을 공동 운영한다고 10일 발겼다.
 
구직의사에게는 본인이 보유하고 있는 의술을 최대한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구인병원에게는 병원이 요구하는 적합한 의사를 선택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
 
닥터매칭은 그동안 의사 헤드헌팅 과정에서 제기됐던 여러 단점과 문제들을 보완한 새로운 개념의 구인구직 서비스다.
 
기존에는 구직의사가 병원 정보를 얻기 어려웠고, 재직하던 병원에 구직 중이라는 정보가 새어나가는 등 신뢰에 문제가 있었다.
 
닥터매칭은 상세한 병원 정보를 구직자에게 제공하고, 구직을 희망하는 정보를 철저하게 비밀을 보장하면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또한 병원 입장에서는 재직 중인 진료과목 의사 반발 등을 우려해 희망하는 전문의를 공개적으로 초빙하지 못했다.
 
닥터매칭은 이러한 단점을 극복하기 위해 철저하게 비밀을 보장해 재직 중인 다른 의사 반발을 사전에 차단할 수 있도록 했다.
 
구직을 희망하는 의사가 닥터매칭홈페이지를 통해 구직을 의뢰하면 담당자가 전화, 메일, 면담 등의 매체를 통해 적합하게 구인을 희망하는 병원과 연결시켜 준다.
 
임배만 HM&컴퍼니 대표는 기존의 헤드헌팅 과정에서 불거졌던 구직자와 구인기관의 우려와 불만을 최소화 시켰다중소병원 의료인 채용의 좋은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한병원협회는 최근 상급종합병원협의회, 국립대학교병원장협의회, 사립대학교병원협의회, 대한중소병원협회와 의료인력 수급문제 완화를 위한 자율개선 추진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대학병원 정년을 맞은 교수가 퇴임 후 중소병원에서 전문 의술을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게 핵심이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진호 교수(서울대병원 피부과), 세계피부과연맹 아·태지역 이사
삼성서울병원 장성아·최준영 교수, 방사선의학 웹진 우수연구자상
최영현 前 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장, 한국신약개발조합 자문교수 위촉
김진구 교수(건국대병원 정형외과), 제6대 명지병원장
은평성모병원, 지역주민 생명 구한 한송이 간호사 표창
강균화·정희정·남기남·고민조 약사, 한국병원약사회 표창
대한암학회 허대석 회장(서울대병원 종양내과)·양한광 이사장(서울대병원 외과)
진윤태 교수(고대안암병원 소화기내과), 아시아염증성장질환학회 회장 취임
박중신 교수(서울대병원 산부인과), 미국 발간 ‘근거기반 산부인과학’ 교과서 공동집필
박태림 원장(건우내과의원), 한림의대 치료비 1000만원
권덕주 효산의료재단 안양샘병원장 모친상
정형근 정형근내과의원 원장 모친상
이정연 이대약대 교수 시모상
송백용 교수(을지대병원 정형외과)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