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9월22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학병원 교수·의사→중소병원 채용 프로그램 등장
HM&컴퍼니, ‘닥터매칭’ 개설···“헤드헌팅 단점 보완 가능”
[ 2019년 04월 10일 09시 47분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대학병원 교수(의사)와 중소병원을 연결시켜 주는 닥터매칭프로그램이 개설돼 관심을 모은다.
 
대한중소병원협회(회장 정영호)HM&컴퍼니(대표 임배만)는 최근 닥터매칭 프로그램을 공동 운영한다고 10일 발겼다.
 
구직의사에게는 본인이 보유하고 있는 의술을 최대한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구인병원에게는 병원이 요구하는 적합한 의사를 선택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
 
닥터매칭은 그동안 의사 헤드헌팅 과정에서 제기됐던 여러 단점과 문제들을 보완한 새로운 개념의 구인구직 서비스다.
 
기존에는 구직의사가 병원 정보를 얻기 어려웠고, 재직하던 병원에 구직 중이라는 정보가 새어나가는 등 신뢰에 문제가 있었다.
 
닥터매칭은 상세한 병원 정보를 구직자에게 제공하고, 구직을 희망하는 정보를 철저하게 비밀을 보장하면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또한 병원 입장에서는 재직 중인 진료과목 의사 반발 등을 우려해 희망하는 전문의를 공개적으로 초빙하지 못했다.
 
닥터매칭은 이러한 단점을 극복하기 위해 철저하게 비밀을 보장해 재직 중인 다른 의사 반발을 사전에 차단할 수 있도록 했다.
 
구직을 희망하는 의사가 닥터매칭홈페이지를 통해 구직을 의뢰하면 담당자가 전화, 메일, 면담 등의 매체를 통해 적합하게 구인을 희망하는 병원과 연결시켜 준다.
 
임배만 HM&컴퍼니 대표는 기존의 헤드헌팅 과정에서 불거졌던 구직자와 구인기관의 우려와 불만을 최소화 시켰다중소병원 의료인 채용의 좋은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한병원협회는 최근 상급종합병원협의회, 국립대학교병원장협의회, 사립대학교병원협의회, 대한중소병원협회와 의료인력 수급문제 완화를 위한 자율개선 추진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대학병원 정년을 맞은 교수가 퇴임 후 중소병원에서 전문 의술을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게 핵심이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복지부 김충환 사회서비스정책과장
이준홍 교수(공단 일산병원 신경과), 복지부 장관상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약제급여평가위원회 이윤성 위원장
대한의사협회 KMA POLICY 특별위원회 신임 위원장 김홍식(배산메디컬내과 원장)
대한의사협회 의정협의체 단장 박홍준·간사 연준흠 外
식약처 마약정책과장 안영진 기술서기관 外
의정부성모병원 박태철 병원장 연임-진료부원장 한창희·연구부원장 김성수 교수 外
조승연 전국지방의료원연합회 회장(인천시의료원장)
조준모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홍보실 과장
식약처 이성도 농축수산물안전과장·박선영 기획재정담당관실 승진
가톨릭 부천성모병원 박일중·신재은 교수,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연구재단 지원 '생애 첫 연구사업'
송진원 국제한타바이러스학회 회장(고대의대 미생물학교실) 취임
정재호 교수(국제성모병원 호흡기내과) 모친상
나명재 여수강남요양병원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