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5월25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비인후과 의사들 불만 '진료비 자율점검'
[ 2019년 04월 22일 19시 29분 ]

[데일리메디 박근빈 기자] 이비인후과 의사들이 정부가 추진하는 요양급여비용 자율점검제에 대해 강한 거부감을 피력. 이는 자율점검제 항목에 이비인후과 계열 의료행위가 포함되면서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 실정. 

대한이비인후과의사회는 “2019년 전체 자율점검 14개 항목 중 1분기에만 2개가 선정됐다. 단순히 처치 청구 비율이 높다는 이유만으로 100곳이 넘는 이비인후과 의원이 대상에 포함됐다”고 주장. 특히 "14일 이내에 과거 3년치 진료기록부를 점검해 필요한 서류를 마련하라는 통보는 행정편의적인 발상으로 열악한 의원의 현실을 전혀 고려하지 않은 것"이라고 비판. 소명해야 할 건수가 수천 건 이상인데 이를 14일 이내에 소명하라고 하는 건 처치 적정성을 점검하기보다는 적당히 부당청구를 인정토록 유도하는 것이나 다름없다 것.
 

의사회는 “자율점검제는 제도 본래 취지인 허위 거짓청구로 부당이득을 취한 일부 의원을 사전에 가려내기 위한 예방적 조치라기보다는 전문가의 자율성을 침해해 사기를 떨어뜨리는 행위”라고 강한 불만을 피력.

ray@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호철 경희한의대 교수, 세계중의약학회연합회 중약자산학회 부회장
노영호 전임의(제주대병원 정형외과), 대한고관절학회 최우수 연제상
보령바이오파마, 개발2본부장 전용관 전무(전북의대) 영입
장선문 대한의사협회 중앙윤리위원회 위원장·이충렬 중앙윤리위원회 대변인
정민경 교수(이대목동병원 류마티스내과), 대한류마티스학회 '젊은 연구자상'
정활림 교수(순천향대천안병원 소아청소년과), 소아내분비학회 신진연구자상
대한종양내과학회 보령학술상 김범석(서울대병원)·머크학술상 송창훈(분당서울대병원) 外
김기환 교수(인천성모병원 소아청소년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유빈 교수(서울아산병원 류마티스내과), 대한류마티스학회 회장 취임
배상철 교수(한양대류마티스병원 류마티스내과), 한양대 백남석학상
주영은 교수(화순전남대병원 소화기내과), 제17회 서봉의학상
권성근 교수(서울대병원 이비인후과), 美기관식도학회 ‘브로일즈-말로니상’
이태식 대한약사회 감사 모친상
이석 서울성모병원 혈액병원 교수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