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8월23일fri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GSK, 피부과학회 알리톡 런천심포지엄 성료
글로벌 메디컬 디렉터 알렉산드라 마르타 발표
[ 2019년 04월 23일 16시 03분 ]

[데일리메디 백성주 기자] GSK(한국법인 사장 줄리엔 샘슨)는 최근 전주 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열린 제71차 대한피부과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알리톡 런천 심포지엄'을 가졌다고 23일 밝혔다.
 

만성중증 손 습진 치료제인 알리톡(알리트레티노인) 효과 및 치료 전략이 공유된 이번 행사의 발표는 GSK 글로벌 메디컬 디렉터인 알렉산드라 마르타(Alexandra Marta)가 맡았다.


알렉산드라 마르타는 발표에서 만성 중증 손 습진 환자들이 신체적, 정신적, 사회적으로 부정적인 영향을 받을 수 있다는 사실을 설명, 신속하고 올바른 치료의 중요성을 소개했다.
 

특히 환자의 62%는 1차 치료제인 강력한 국소 스테로이드제 치료에도 반응하지 않는다. 이러한 경우 경구용 치료제인 알리톡으로 빠르게 전환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사실을 주지시켰다. 


또 알리톡으로 치료를 시작한 후에는 치료 목표에 도달할 때까지 용량을 줄이거나, 복용을 중단하지 않고 24주간 꾸준히 복용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사실을 재차 강조했다.


홍지선 GSK 피부과마케팅 차장은 “알리톡은 만성중증 손 습진 환자들이 스테로이드 치료 후 유일하게 사용할 수 있는 경구용 치료제로 국소 스테로이드에 반응하지 않는 환자들에게 효과적인 치료 옵션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paeksj@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식품의약품안전처 정책과장 부이사관 김명호·이남희 外
박혜경 질병관리본부 위기대응생물테러총괄과장
서울성모 민창기 교수, 국제보건의료재단 보건복지부 장관상
김철민 교수(서울성모병원 완화의학과), K-Hospital 보건복지부장관상
한국의료기기산업협회 이동준 전문위원(前 심평원 대구지원장)
종근당홀딩스 신임 대표에 최장원 대외협력 전무
오주한 교수(분당서울대병원 정형외과), 미국스포츠의학회지 편집위원
정현주 명지성모병원 경영총괄원장, 복지부장관 표창
비브라운 코리아, 채창형 신임 대표이사
경희대학교의료원 미래전략처장 조윤제교수·경영정책실 부실장 이봉재교수-경희의료원 환자안전본부장 김의종교수·홍보실장 윤성상 교수 外
제24회 서울특별시의사회의학상 개원의학술상 한승경·염창환·전소희-젊은의학자논문상 서종현 外
권순용 은평성모병원장, 제16회 한독학술경영대상
고길석 광주 수완센트럴병원장 부친상
고원중 교수(삼성서울병원 호흡기내과) 별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