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8월15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립대병원 채용비리 천태만상···서울대·강원대 등 ‘34건’
교육부, 공공의료기관 전수조사 결과 공개···친인척 가산점 등 불법행위
[ 2019년 05월 08일 12시 21분 ]
[데일리메디 고재우 기자] 지난해 시행된 국립대병원 및 치과병원을 포함한 채용비리 전수조사 결과가 발표됐다. 국립대병원 10곳과 치과병원 4곳이 이름을 올려 공공의료기관 채용비리 개선 목소리가 커질 전망이다.
 
특히 빅 5 의료기관 중 한 곳인 서울대병원 3건을 필두로 강원대병원 4건, 경북대병원 4건 등 14개 공공의료기관서 총 34건의 채용비리가 적발됐다.
 
교육부는 최근 이 같은 내용이 포함된 ‘2018년 공공기관 및 공직유관단체 채용비리 전수조사 결과보고서’를 공개했다.
 
가장 주목되는 부분은 채용비리가 국립대병원 및 치과병원 전체에서 적발됐다는 점이다.
 
세부적으로는 서울대병원 3건, 전남대병원 5건, 강원대병원 4건, 경북대병원 4건, 전북대병원 3건, 부산대병원 2건, 충북대병원 2건, 제주대병원 2건, 경상대병원 1건, 충남대병원 1건 등이었다.
 
강릉원주대치과병원 2건, 경북대치과병원 2건, 서울대치과병원 2건, 부산대치과병원 1건 등도 확인됐다.
 
채용비리 양태도 미공시 등 작은 것에서부터 이해관계자 채용과정 참여, 심사기준 임의 적용, 채용인원 변경을 통한 특정인 채용 등까지 다양했다.
 
서울대병원은 특정인 지시에 따라 무기계약직 전환 대상이 아닌 비상시업무 종사자 3명을 무기계약직으로 전환해 중징계·경징계 각 1명·경고 2명·고발 등의 처분을 받았다.

또한 자기소개서에 학교명 등을 기재한 인원을 합격처리해 경고 1명, 중징계 3명, 부당합격자 및 차순위 탈락자에 대한 대책 마련 등 지시도 받았다. 채용인원 임의 변경도 있었다.
 
전남대병원은 직원 채용 관련 문서 23건 분실(경고 6명), 이해관계자 신규채용 전형위원 참여(경고 3명), 아들·조카 채용에 참여(중징계 1명·경징계 3명), 직원 친·인척 등에게 서류 점수 부여(중징계 1명·경징계 11명), 특별인사위원회 심의 없이 고용직 전환(기관주의) 등을 지적 받았다.

경북대병원은 의료관련 자격증이 없는 직원 친인척 3명에게 응시자격을 임의 부여해 최종합격(경고 3명·중징계3명·수사의뢰)했고, 충북대병원은 이해관계자 면접시험 참여(경고 5명·경징계 1명), 블라인드 채용 미실시 등이 적발됐다.
 
경북대치과병원의 경우 서류전형 합격자 발표 하루 전 서류평가 기준 임의 신설·적용하는 어이없는 일이 벌이기도 해 경고 3명·수사의뢰 등의 처분을 받았다.
ko@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강원대·경북대·서울대·전북대병원 등 '수사 의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창신 전임의(충남대병원 응급의학과), 국제학술지 Resuscitation誌 논문 게재
신희영 교수(서울대병원 소아청소년과), 대한적십자사 신임 회장
대전선병원 제11대 남선우 병원장 취임
김재열 교수(중앙대병원 호흡기알레르기내과), 서태평양중환자의학회(WPACCM) 학술상
한양대병원 임상연구보호센터장 성윤경 교수(류마티스내과)
김태엽 교수(건국대병원 마취통증의학과), 세계마취과학회연맹 학술위원
고경수 상계백병원장
연세대 의대학장 겸 의학전문대학원장 유대현·간호대학장 겸 간호대학원장 오의금 外
인천성모병원 문은배 방사선사, 대한인터벤션영상기술학회 우수구연상
대한신경외과의사회, 전공의 투쟁기금 1000만원
윤용철 교수(길병원 외상외과), 대한골절학회 공로상
강보승 교수(한양대구리병원 응급의학과) '학교도 병원도 알려주지 않는 술 한 잔의 의학', 2020년 세종도서 교양부문
이영구 한림대강남성심병원장 부친상
김대영 85서울정형외과 원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