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9월22일su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당뇨병-심부전, 상호 연관 있다"
미국 심장학회-미국 심부전학회 발표
[ 2019년 06월 10일 09시 12분 ]
(서울=연합뉴스) 한성간 기자 = 2형(성인) 당뇨병과 심부전은 서로 위험을 증가시키며 간혹 두 질환이 동시에 발생하기도 한다고 미국 심장학회(American Heart Association)와 미국 심부전 학회(Heart Failure Society of America)가 발표했다.


두 심장 관련 학회는 이러한 공동 발표문을 심장학회 학술지인 '순환'(Circulation) 최신호(6월 4일 자)에 실었다고 헬스데이 뉴스가 6일 보도했다.
 

당뇨병 환자는 당뇨병이 없는 사람에 비해 심부전 위험이 2~4배 높으며 심부전 자체가 당뇨병의 위험요인이 되기도 한다고 이 발표문은 밝혔다.
 

당뇨병과 심부전은 인슐린 저항, 염증 상승 등 위험요인과 발생 메커니즘이 유사한 부분이 상당히 많다고 이 발표문 작성 위원회 공동의장인 메이요 클리닉 심부전 전문의 섀넌 던레이 박사는 설명했다.

 

당뇨병 환자는 심부전 위험이 높고 심부전 환자는 당뇨병 위험이 높은 만큼 이 두 질환이 겹치는 일이 없도록 규칙적 운동, 체중 관리, 식습관 개선 등을 통해 미리 예방 대책을 세우도록 그는 권장했다.
 

당뇨 환자들에게 처방되는 나트륨 포도당 공동수송체-2(SGLT-2: sodium glucose cotransporter)계열의 신세대 당뇨약은 심부전 위험을 낮추고 이미 심부전이 나타난 경우 심부전 관리에도 도움을 준다고 공동 발표문은 강조했다.
 

심부전은 심장의 윗부분인 좌심방에서 혈액을 받아 이를 전신에 펌프질해 내보는 좌심실 기능에 이상이 생겨 체내의 모든 기관과 조직에 대한 혈액 공급이 부족해지는 질환이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skhan@yna.co.kr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복지부 김충환 사회서비스정책과장
이준홍 교수(공단 일산병원 신경과), 복지부 장관상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약제급여평가위원회 이윤성 위원장
대한의사협회 KMA POLICY 특별위원회 신임 위원장 김홍식(배산메디컬내과 원장)
대한의사협회 의정협의체 단장 박홍준·간사 연준흠 外
식약처 마약정책과장 안영진 기술서기관 外
의정부성모병원 박태철 병원장 연임-진료부원장 한창희·연구부원장 김성수 교수 外
조승연 전국지방의료원연합회 회장(인천시의료원장)
조준모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홍보실 과장
식약처 이성도 농축수산물안전과장·박선영 기획재정담당관실 승진
가톨릭 부천성모병원 박일중·신재은 교수,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연구재단 지원 '생애 첫 연구사업'
송진원 국제한타바이러스학회 회장(고대의대 미생물학교실) 취임
정재호 교수(국제성모병원 호흡기내과) 모친상
나명재 여수강남요양병원장 부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