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9월16일mon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병원서 이직률 가장 높은 직종 '간호사'
보건노조, 16개 병원 조사···年 평균 15.55%·1~3년차 절대적
[ 2019년 06월 11일 12시 42분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간호사들의 이직률이 고공행진 중이다. 열악한 근무조건과 노동강도, 낮은 임금 수준에 대한 불만이 이직의 주된 원인이라는 분석이다.
 
특히 1~3년차 이직률이 매우 높아 환자안전을 위협하는 것은 물론 의료서비스 질 향상에도 큰 장애로 작용하고 있다는 지적이다.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위원장 나순자)11일 공개한 간호사 이직률 실태조사 결과, 2018년 한 해 동안 간호사들의 이직률은 15.55%에 달했다.
 
이는 간호사를 제외한 직원들의 평균 이직률 6.67%에 비해 2.33배 많은 수치로, 병원 종사자 중 간호사 이직률이 가장 높다고 보건노조는 분석했다.
 
보건노조는 전국 36개 병원에 재직 중인 간호사 16296명을 대상으로 이직률 실태를 조사했다. 상급종합병원은 물론 종합병원, 공공병원 등이 골고루 포함됐다.
 
주목할 점은 1~3년 저연차 간호사들의 이직 비중이 절대적이라는 사실이다.
 
실제 이직 간호사 중 1년차는 942명으로 37.15%, 2년차는 430명으로 16.96%, 3년차는 315명으로 12.42%를 차지했다.
 
전체 이직 간호사 2535명 중 1~3년차 간호사가 차지하는 비중은 66.54%에 달했다.
 
신규간호사의 높은 이직률은 환자안전과 의료서비스 질 향상을 위한 숙련도 형성에 장애가 되고, 경력 간호사마저 높은 노동강도에 이직으로 내몰리는 상황이라는 지적이다.
 
보건노조는 신규간호사들의 이직률이 높고, 그에 따라 경력간호사 비율이 낮아짐에 따라 환자안전에 심각한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간호사들의 주된 이직 사유는 열악한 처우와 맞닿아 있었다.
 
보건노조가 지난해 실시한 보건의료노동자 실태조사결과에 따르면 29820명의 전체 응답자 중 이직을 고려해본 적이 있다고 응답한 간호사 비율이 83.6%에 달했다.
 
간호사들이 꼽은 이직 사유는 열악한 근무조건과 노동강도 32.3%, 낮은 임금수준 18.1%, 태움 등 직장문화와 인간관계 13.1%, 건강상 이유 11.6%, 다른 직종으로 변경 10.5%, 임신출산육아 6.8% 순이었다.
 
보건노조는 신규 간호사들이 열악한 근무환경을 견디지 못하고 의료계를 등짐으로써 결국 국가적 인적 자원 낭비로 이어지고 있다정부가 간호사들의 이직률 낮추기에 보다 전향적으로 임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보건노조는 "공짜노동 근절과 시간외 근무 줄이기를 비롯해 신규간호사 교육훈련기간 최소 3개월 보장 신규간호사 교육전담간호사 확충 장기근속과 숙련도 향상을 위한 적정보상제도 마련 육아휴직 및 산전휴가에 따른 상시적 결원인력 정원 확보 등이 이뤄져야 한다"고 제안했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간호사 1년 내내 '수시모집'···政 "처우 개선 총력"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관순 한미약품 부회장 딸
부안의원→부안내과의원 김윤석 원장
인천나은병원, 대한뇌졸중학회 ‘뇌졸중센터 인증’ 획득
복지부 감사관 배금주·질병관리본부 생명의과학센터장 김성곤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사할린 영주귀국동포 성금 307만원
윤동섭 강남세브란스병원장, 서울 강남구 의료관광협회 회장 취임
이강대 교수(고신대복음병원 이비인후과), 대한갑상선학회 회장 취임
권덕철 前 보건복지부 차관,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신임 원장 내정
이혜진 교수(분당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 지역사회 통합돌봄 정책 수립 기여 보건복지부 장관상
황선우 산학연종합센터장, 서울대 의대 발전기금 1억5000만원
김영진 前 병원장, 화순전남대병원·전남의대 발전기금 2000만원
한국건강증진개발원, 2019 대한민국 고용친화 모범경영대상
서울성모병원 하정훈(내분비내과)·박성수(혈액내과)교수, 대한조혈모세포이식학회 우수구연상
김진식 횡성성형외과 원장 빙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