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6월06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강립 차관 "첨단의료 활성화 전폭 지원"
오늘 주한미국상공회의소 보건의료혁신세미나서 강조
[ 2019년 06월 14일 09시 47분 ]
[데일리메디 한해진 기자] 보건복지부가 첨단 의료기술 활용 지원을 강조하고 나섰다.
 
보건복지부 김강립 차관은 14일 서울 포시즌스호텔에서 개최된 주한미국상공회의소 보건의료혁신세미나에서 “최근 급속한 기술혁명이 진행 중이고 보건의료 역시 기술 혁신 수용과 발전이 중요한 화두”라고 말했다.
 
이어 “한국은 특히 보건의료 분야에서 우수한 인력과 좋은 병원을 확보하고 있고 세계 최고 수준의 ICT 기술을 갖춘 만큼 잠재력이 크다”고 덧붙였다.

그는 “빅데이터를 통한 의료 활용을 높이고, 인공지능(AI)으로 효율적인 신약 개발과 함께 보다 정확한 질병 예측 연구 등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이런 혁신과 새로운 기회는 의료정보 유출 등의 부작용 우려도 수반된다”며 “첨단기술을 활용하면서도 환자 개인의 권리를 보호하고, 누구나 공평하게 접근할 수 있는 의료서비스를 개발하겠다”고 덧붙였다.
hjha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