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7월18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간호조무사협회 법정단체 법안 재발의 촉각
간협 "최도자 의원, 복지위 간사 지위 악용 반민주적 행태" 비판
[ 2019년 06월 24일 15시 17분 ]
[데일리메디 박성은 기자] 대한간호조무사협회(이하 간무협) 법정단체화 내용을 담은 의료법 일부개정법률안이 최도자 의원에 의해 다시 상정됐다.
 
이에 대한간호협회는 “보건복지위원회 간사라는 정치적 지위를 악용한 반민주적 행태”라고 비판했다.
 
대한간호협회(이하 간협)는 24일 ‘협치 민주주의 말살하는 최도자 의원의 의료법 일부개정법률안 상정, 즉각 철회하라’는 제목의 성명을 공개했다.
 
간협은 제1야당이 참석하지 않는 6월 임시국회와 같은 상황에서는 간무협 법정단체화 법안이 다뤄질 수 없다는 입장이다.
 
이번‘반쪽짜리 국회’에서 법안심사는 시급한 비쟁점 민생법안 중심으로 다뤄져야 하며, 의견이 첨예하게 대립하는 쟁점법안은 국회가 정상화된 이후 심의하는 것이 마땅하다는 것이다.
 
또한 간협은 최도자 의원 발의에 대해 “특정 단체와 관련한 법안을 2번이나 연속해서 법안심사소위원회에 상정시킨다는 것은 그 자체가 특정단체를 비호하는 행태일 뿐”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그럼에도 불구하고 금번 국회에 법안을 다시 상정하는 것은 국회의 본질을 부정하는 반민주주의적 행태”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sage@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간호조무사협회 법정단체 답보···가시밭길 예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데일리메디 신입·경력 취재기자 및 광고·영업 경력직
김명정 신임 대한의료기기산업협회 상근부회장
김기택 신임 경희대의료원장
대한유방갑상선외과의사회, 대한의사협회 투쟁기금 300만원
이윤석 교수(서울성모병원 대장항문외과), 아태수술감염학회 최우수 구연학술상
이준홍 교수(공단 일산병원 신경과), 대한신경집중치료학회 이사장
보령컨슈머헬스케어 대표이사 김수경(前 GSK 컨슈머헬스케어 초대 사장)
백유진 대한금연학회 신임회장
이인복 서울대 치의생명과학연구원장 外
이미경 교수(중앙대병원 진단검사의학과), 한국미생물·생명공학회 JMB 학술상
이동초 조은안과 원장 장인상
김주환 수원성모안과 원장 장인상
김동훈 오포의원 원장·정광태 정치과의원 원장 장모상
이재철 대한기능의학회 회장(반에치클리닉 원장) 모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