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7월20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1심 유죄 제약사 영업사원 3명 대법원서 '무죄'
[ 2019년 06월 25일 17시 33분 ]

제약사 영업사원 3명이 병원 내과의사에게 제품을 설명하고 각각 80만원 상당의 식사교환권 및 현금 50만원, 현금 900만원을 제공했는데 대법원에서 최종 무죄 판결을 받아 향후 리베이트 관련 재판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관심이 모아져. 

동아제약, 한독, 종근당 영업사원인 이들은 지난 2011년~2012년 전남 순천에서 병원 내과의사 Y모씨에게 현금이나 현금성 리베이트를 제공해 약사법 위반으로 재판에 넘겨졌던 실정. 1심에서는 이들 3인 모두 유죄를 선고받아 벌금형을 받았지만 2심에서는 판결이 뒤집혀 재판부가 무죄를 선고.

현재 의약품거래에 관한 공정거래규약에는 제품설명회에 참석한 의사에게 하루 10만원 이내에서 식음료를 제공할 수 있도록 허가한 상황. 재판부가 영업사원들의 식사교환권 등의 제공을 제품설명회에서 식음료를 제공(캐이터링)하는 제약업계 관행으로 해석한 것. 이 병원에는 의사가 9명~10명 근무했었는데 대법원도 2심 판단이 옳다고 판단, 최종 무죄 판결을 내린 것.   
 
 

mut@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데일리메디 신입·경력 취재기자 및 광고·영업 경력직
길병원, 우수전공의 조혜정(내과) 이기웅(안과) 한대근(정신건강의학과)
김명정 신임 대한의료기기산업협회 상근부회장
김기택 신임 경희대의료원장
대한유방갑상선외과의사회, 대한의사협회 투쟁기금 300만원
이윤석 교수(서울성모병원 대장항문외과), 아태수술감염학회 최우수 구연학술상
이준홍 교수(공단 일산병원 신경과), 대한신경집중치료학회 이사장
보령컨슈머헬스케어 대표이사 김수경(前 GSK 컨슈머헬스케어 초대 사장)
백유진 대한금연학회 신임회장
김현진 교수(서울아산병원 산부인과) 부친상
이원규 이원규내과(경기 일산) 원장 장모상
강재일 삼성서울병원 前 홍보팀장 별세
이동초 조은안과 원장 장인상
김주환 수원성모안과 원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