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7월20일sat
로그인 | 회원가입
OFF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심장 줄기세포 치료 가시화···서울대병원 주도
김효수 교수팀, 세계 최초 심근줄기세포 표지자 규명
[ 2019년 07월 04일 11시 08분 ]
[데일리메디 박대진 기자] 지난 20년 간 전 세계 과학자들에게 난공불락으로 여겨지던 심장 줄기세포 및 유전자 치료가 국내 연구진에 의해 가시화 되고 있다.
 
서울대병원 순환기내과 김효수 교수팀(이춘수 박사, 조현재 교수)은 역분화 만능줄기세포로부터 심근세포를 순수 분리해 다량으로 얻을 수 있는 방법을 찾았다고 4일 밝혔다.
 
연구팀이 주목한 것은 심근줄기세포에서만 발현하는 표지자였다. 역분화 만능줄기세포에서 심근세포로 분화시키는 최적의 세포실험 조건을 만들었다.
 
이 분화 과정에서 마이크로어레이 분석법을 통해 분화에 따라 증가하는 유전자들을 탐색한 결과 라트로필린-2이라는 세포표면 표지자가 발견됐다.
 
라트로필린-2는 특이하게 심근 줄기세포 단계에서 발현된다. 이 유전자를 결손시킨 쥐를 만들어 본 결과, 심장 기형이 초래돼 자궁 안에서 사망했다.
 
이 표지자의 가치는 만능줄기세포에서 분화를 시키는 과정에서 라트로필린2 양성세포만을 분리해 증폭시키면 100% 순수한 심근세포를 대량 얻을 수 있다는 점이다.
 
김효수 교수는 라트로필린2 단백질을 이용하면 심근세포 대량 증식이 가능하다심근 재생치료 분야에서 세포-유전자 치료법의 새 지평을 열 것이라고 연구 의의를 밝혔다.
 
이어 쥐뿐만 아니라 사람에서도 동일한 기전이 적용됨을 증명하고 두번째 논문을 준비 중이라며 손상된 심근 기능 회복에 효과적인 치료법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연구는 보건복지부가 지원하는 세포치료-실용화센터사업단과 연구중심병원BT(BioTherapeutics) 유닛 프로그램에 참여한 연구진의 5년 여 장기연구 성과다.
 
해당 연구결과는 세계 최고의 권위지인 순환기(Circulation; IF 23.054) 최근호에 주목할 만한 논문(Featured article)’으로 선정됐다.
djpark@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英연구팀, 심근경색 치료 줄기세포 패치 개발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데일리메디 신입·경력 취재기자 및 광고·영업 경력직
길병원, 우수전공의 조혜정(내과) 이기웅(안과) 한대근(정신건강의학과)
김명정 신임 대한의료기기산업협회 상근부회장
김기택 신임 경희대의료원장
대한유방갑상선외과의사회, 대한의사협회 투쟁기금 300만원
이윤석 교수(서울성모병원 대장항문외과), 아태수술감염학회 최우수 구연학술상
이준홍 교수(공단 일산병원 신경과), 대한신경집중치료학회 이사장
보령컨슈머헬스케어 대표이사 김수경(前 GSK 컨슈머헬스케어 초대 사장)
백유진 대한금연학회 신임회장
김현진 교수(서울아산병원 산부인과) 부친상
이원규 이원규내과(경기 일산) 원장 장모상
강재일 삼성서울병원 前 홍보팀장 별세
이동초 조은안과 원장 장인상
김주환 수원성모안과 원장 장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