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10월17일thu
로그인 | 회원가입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광주 대학병원 응급실 침상에 불 지른 40대여성
정신질환 치료제 복용 중단 뒤 난동···인명피해 없어
[ 2019년 07월 05일 12시 03분 ]
[데일리메디 한해진 기자] 대학병원 응급실 침상에 불을 지른 정신질환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5일 광주 동부경찰서는 현주건조물방화 등 혐의로 이모(48·여) 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씨는 전날 오후 5시 20분께 동구 한 대학병원 응급실 이동식 침상에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병원 직원이 소화기를 사용해 곧바로 불을 꺼 다른 환자나 의료진의 인명피해는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4일 이씨는 해당 병원에서 입원 치료 중인 가족 병문안을 갔다가 병실 안에서 소란을 피웠고, 이에 의료진이 가족 동의를 얻어 이씨를 이동식 침상에 결박해 응급실 내 상담실로 격리했다.
 
의료진이 자신의 몸을 결박하자 이씨는 묶인 상태에서 바지 주머니에 있던 일회용 라이터를 꺼내 불을 질렀다. 이로 인태 심대 시트 일부가 탔고 이씨는 손과 허벅지에 화상을 입었다.
 
조울증(양극성 장애)으로 수년간 입원과 약물치료를 받아온 이씨는 최근 약 복용을 중단하면서 증상이 심해진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씨에게 치료가 필요하다고 판단해 가족과 상의 후 응급입원 절차를 밟을 방침이다.
hjhan@dailymedi.com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송양수 질병관리본부 연구기획과장
이재화 한국의료기기공업협동조합 이사장 장녀
대한의사협회 간호제도개혁특별위원회 위원장 이상운·간사 박진규 外
대한의사협회 이인식 정보통신이사(건국대병원 재활의학과)
이영상 박사(정형외과), 분당제생병원 제9대 병원장
김선현 교수(국제성모병원 가정의학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이은아 원장(헤븐리병원), 대한신경과의사회장 연임
이규일 삼진제약 영업부 이사 장녀
종근당고촌재단,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희망멘토링 부문 보건복지부장관상
삼일제약 티어실원스, 디지털 인공지능(AI) 솔루션 분야 '대상'
제1회 윤광열 약학공로상, 서울대 약대 이상섭 명예교수-제12회 윤광열 약학상, 한양대 약대 최한곤 교수
김재중 서울아산병원 교육부원장 모친상-정혜림 강북삼성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 시모상
류혜경 서광병원장·류경주 경영원장·류상욱 정형외과 원장·류상완 순천성가롤로병원 흉부외과 과장 모친상
박영철 고려대 의대 명예교수 별세